중기청, 베트남·태국 진출 中企지원…수출 인큐베이터 설치

0
Source: http://www.flickr.com/photos/73669341@N00/189870951

Source: http://www.flickr.com/photos/73669341@N00/189870951

베트남과 태국에 중소기업 진출을 지원하는 수출 인큐베이터가 설치된다.

또 베트남에 진출하는 중소기업을 전문적으로 지원하는 `아오자이 펀드`가 조성된다.

중소기업청은 13일 대외경제장관회의에서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중소기업 동남아시아 진출 확대방안`을 보고했다.

최근 신흥국 중 높은 경제성장을 보이고 있는 베트남,태국 등 동남아시아 지역에 국내 중소기업이 성공적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정책적 지원 강화가 필요하다는 판단에서다.

중기청은 우선 동남아 시장 주요 교역 거점인 베트남 하노이(6월)와 태국 방콕(11월)에 수출 인큐베이터를 신설한다.인도네시아에 설치된 그린비즈니스센터(GBC)는 올해 하반기에 `한-인니 중소기업협력센터`(가칭)로 확대.운영한다.

중소기업진흥공단의 고비즈코리아(www.Gobizkorea.com) 베트남·인도네시아 현지어 사이트를 활용해 애프터서비스(AS)접수에서 처리, 사후관리까지 일괄 서비스 지원하는 `중소기업 온라인 AS 지원센터`를 신설한다.

또 중소기업진흥공단과 신한은행이 2015년부터 `아오자이펀드`를 조성해 베트남 진출 중소기업의 금융 애로를 지원한다. 수출입은행 현지법인(인도네시아, 베트남)을 활용한 융자 지원도 확대한다.

무역보험과 보증도 늘린다. 올해 상반기 내에 수출입은행을 통해 대중소기업 상생보증을 신설, 해외건설 공동수주를 활성화할 방침이다. 또 기업은행과 무역보험공사의 1000억원 규모 출연금을 활용해 중소기업의 해외진출 중소기업에 우대 지원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CJ 오쇼핑·현대홈쇼핑·롯데홈쇼핑·GS홈쇼핑 등 현지에 진출한 대기업 홈쇼핑에서 중소기업 우수상품 판매전을 늘리고, 하반기 중 롯데마트 호치민 지점에 중소기업 전용 전시.판매장을 설치한다.

한류를 활용한 현지 마케팅도 진행한다. 하반기 중 문화부와 협업해 한류 문화행사와 연계한 중소기업 우수상품 판매전을 열고, 드라마 수출과 연계한 PPL(product placement)광고 제품 온라인 쇼핑몰도 만든다.

또 오는 9월 다문화센터와의 MOU를 통해 국내에 거주하는 동남아 현지인 25만명을 활용한 동남아 진출희망 제품의 사전 테스트를 추진한다.

아울러 이미 동남아 시장에 진출한 대기업의 네트워크를 활용해 전시회 공동 참가 및 시장 개척단 파견을 확대하고, 대기업의 해외 AS 기자재.전문인력·물류 공간 등 인프라를 중소기업과 공유하도록 해 중소기업 제품의 신용도를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한정화 중기청장은 “중소기업의 글로벌화는 중소기업 성장 촉진을 위한 최우선 과제”라며 “보다 많은 중소기업이 중국 내수 시장, 중동·중남미 등 세계 곳곳으로 시장을 다변화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매일경제와의 제휴를 통한 전재이므로 무단전재, 재배포를 금합니다.

글 : 조한필 기자(매일경제)
출처 : http://goo.gl/U9CBHz

About Author

/ service@mk.co.kr

매일경제(www.mk.co.kr)는 신문, 방송, 인터넷, 모바일 매체를 고루 갖춘 종합멀티미디어 그룹으로, 초일류국가로 도약할 수 있는 국가적 비전을 선도하며 지식강국의 내일을 위해 새로운 비전과 패러다임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