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R·AR 챌린지 2016’ 참가팀과 멘토단 사전모임 가져

0

4일 미래창조과학부SBS문화재단, (사)앱센터가 주최하고 삼성전자, 성균관대학교링크사업단, SBS가 주관하는 ‘VR&AR 챌린지 2016 사전 모임’이 논현동 파티오나인에서 개최되었다.

오는 17일에 있을 정식 행사에 앞서 개최된 이번 사전 모임에는 4:1의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14팀과 이들의 작품 구현을 도와줄 멘토단이 참석하여 5시간가량 네트워킹과 멘토링의 시간을 가졌다.

SBS 미래부 박수언 국장

SBS 미래부 박수언 국장

사전 모임은 SBS 미래부 박수언 국장과 앱센터 김세진 본부장의 환영사로 시작되었다.

박수언 국장은 “이번 행사에서 출품될 좋은 작품들의 상품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김세진 본부장은 “‘글로벌 해커톤’, ‘웨어러블 챌린지’, 그리고 이번 ‘VR&AR 챌린지’에 이르기까지 앱센터가 서울디지털포럼의 연계행사로써 경진대회를 공동 개최한 지 3년 차”라며 “회차를 거듭할수록 참가팀의 수준이 높아지고 있다.”고 말하면서 이번 대회에 기대감을 나타냈다.

SKONEC 최정환 부사장

SKONEC 최정환 부사장

이어진 특별 강연에는 SKONEC 최정환 부사장과 VentaVR 전우열 대표가 강연자로 나서 VR·AR의 시장 동향과 전망을 소개하였다.

먼저 최정환 부사장은 VR의 3가지 핵심 키워드로 ‘공간’, ‘경험’, ‘UI’를 꼽았다. 그는 “VR은 단순한 영상이 아니라 360도의 경험, 포지션에 대한 경험, 워킹에 대한 경험을 제공한다.”면서 각 경험을 구현해주는 기기를 소개하였다.

전우열 대표는 “시장에서는 현실 세계가 암울하면 VR이, 현실 세계가 아름다우면 AR이 주목받을 것”이라고 비유하면서 VR과 AR의 차이점을 설명하였다. 그러면서 “VR은 체험 서비스에, AR은 실습형 교육에 적합하다.”고 설명하였다.

DSCN1326

이후 기술 트랙 참가팀과 미디어 트랙 참가팀 총 14팀은 100초 피칭을 통해 각자의 기술과 콘텐츠를 다음과 같이 소개하였다.

테크 트랙

  1. 모닝플로리 : Gear VR을 이용한 가상운전 체험
  2. 애니랙티브 : 손동작 기반의 모바일 VR 360 콘텐츠 기술
  3. 가우디오랩 : 실감 입체 오디오 기술
  4. 모드맨 : 로봇과 프로젝터 기반의 AR을 결합한 기술
  5. Double Me : 홀로그래픽 3D 캐릭터의 실시간 생성이 가능한 리얼리티 캡쳐(Reality Capture)
  6. Real VR : 가상현실을 통한 몰입형 원격 차량 운전 시스템
  7. 폴라리언트 : 세계 최초 편광 현상 기반 3차원 위치/자세 측위 기술을 활용한 VR 모션 컨트롤러

미디어 트랙

  1. Team GP : 보고, 걷고, 만질 수 있는 가상 현실 게임
  2. NEXTI : 이미지 타겟 없이 AR을 사용할 수 있는 앱
  3. 우리집 보물찾기 : 유치원생들이 집 안에서 영어단어를 재밌게 배울 수 있는 AR 콘텐츠
  4. 기가찬 : VR 기반 북촌 안내 서비스
  5. 포스트 미디어 : 360 VR 단편영화
  6. 스노우볼 산학협력단 : 360도 전체화면 가상공간과 입체음향을 이용하여 몰입감을 높인 가상현실 내에서의 공포 체험
  7. 아키드로우 : 전 세계 도면 데이터 기반의 실내공간 3D VR 콘텐츠

참가팀의 피칭이 끝난 후에는 지난해 개최되었던 ‘웨어러블 챌린지‘와 ‘SDF 넥스트 미디어 챌린지‘의 수상팀들이 나와 서비스 진전 사항을 발표하는 시간이 이어졌다.

특히 웨어러블 챌린지에서 대상을 받았던 ‘찍을 Gear’ 팀은 “제한된 3분의 발표시간 때 서비스 설명보다는 시연을 위주로 발표할 것, 구체적인 활용 스토리를 소개할 것, 명확한 수익구조를 언급할 것”을 주문하면서 이번 대회 참가팀들을 위한 수상 노하우를 공유하여 눈길을 끌었다.

이 밖에도 이날 오후에는 현 미래창조과학부 착용형스마트기기사업추진단장이자 성균관대학교 기계공학부 교수인 최재붕 멘토를 비롯하여 SBS 멘토단, 삼성전자 멘토단, 그리고 앱센터 추천 멘토가 참가팀들을 개별 자문해주는 시간을 가졌다.

DSCN1328

한편, 비영리 글로벌 포럼인 서울디지털포럼(SDF)의 연계행사로 진행하는 VR&AR 챌린지 2016은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관련 서비스 및 스토리텔링 콘텐츠 제작 스타트업을 발굴하는 경진대회이다. 오는 17일 DDP 알림2관에서 개최되는 이번 대회의 대상 수상자에게는 상금 1,000만 원과 미래창조과학부 장관상이 주어지고, SDF 메인 무대에서 자신의 서비스나 콘텐츠를 소개할 기회가 주어질 예정이다.

About Author

안경은
/ brightup@gmail.com

인터뷰 및 취재, 글쓰기 교육 문의사항은 메일로 보내주세요^^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