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싱 콘텐츠’ 뻔치, 크라우드 펀딩 ‘리멤버 챔피언’ 시작

9

복싱 콘텐츠 플랫폼 ‘뻔치’가 18일부터 한국의 복싱 세계 챔피언 대표 3인방과 손잡고 크라우드 펀딩 ‘리멤버 챔피언’ 프로젝트를 50일간 진행한다.

‘리멤버 챔피언’ 프로젝트는 최고의 인기스포츠였던 복싱의 인기가 떨어짐과 동시에 잊혀 가는 한국의 위대한 세계 챔피언들을 다시 재조명하고자 시작된 프로젝트이다.

장정구 前 세계챔피언과 김도완 뻔치 대표가 크라우드 펀딩을 기념하여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번 프로젝트는 한국 라이트플라이급의 전설적인 복서 ‘장정구’, ‘유명우’, ‘최요삼’ 선수의 한정판 사인 티셔츠를 제작/판매하는 프로젝트이며, 판매수익금(제조/배송비제외)은 전액 기부된다.

크라우드펀딩 방식에 의해 챔피언들의 티셔츠 선구매 금액이 500만 원이 넘으면 프로젝트가 성사되지만 넘지 못할 경우는 프로젝트가 취소된다.

전 WBC 세계챔피언이자 경기 중 불의의 사고로 쓰러져 6명에게 새 생명을 안기고 고인이 된 고 최요삼 챔피언의 동생 최경호(현 y3 관장) 씨는 “형을 다시 한 번 기억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생각하며, 무엇보다도 판매수익금이 좋은 일에 쓰인다는 것에 공감하여 이번 프로젝트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故 최요삼 前 세계챔피언 동생 최경호씨와 김도완 뻔치 대표가 크라우드 펀딩을 기념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또한, WBC 세계타이틀 15차 방어의 한국의 살아있는 전설적인 복서 장정구 챔피언은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침체 돼 있는 한국 복싱의 인기가 조금이나마 살아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번 프로젝트를 주최한 텐트릴리온의 김도완 대표는 “이번 프로젝트는 한때 최고의 인기 스포츠였던 복싱의 향수를 다시 한 번 느낄 기회가 될 것이고, 한국의 위대한 복싱세계챔피언을 기억하고 재조명하는 기회”라면서 “이번 프로젝트를 계기로 뻔치가 단순히 복싱체육관 할인정보 플랫폼이 아닌 스포츠 콘텐츠 기업으로 발돋움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번 크라우드 펀딩에 관한 더욱 자세한 사항은 텀블벅에서 확인할 수 있다.

About Author

강태욱 기자
/ taeuk119@venturesquare.net

경영학을 전공했고, 공공기관에서 2년간 인큐베이터로 일했다. 관심 분야는 마케팅/비즈니스 모델 설계이며, '창업보육전문매니저 한 권으로 끝내기'라는 문제집을 집필하기도 했다. 현재 벤처스퀘어에서 인터뷰, 현장취재 등을 담당하고 있다. 가끔 머슴 역할도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