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스타트업…美 대표 에듀테크기업 인수한 이유는?

0

국내 교육 스타트업 에스티유니타스가 미국의 대표 에듀테크 기업인 프린스턴 리뷰(the Princeton Review)를  인수 했다. 에스티유니타스는 14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프린스턴 리뷰 인수 배경과 사업 계획을 발표했다.

2010년 4월에 설립된 에스티유니타스는 영단기⋅공단기 등 교육에 IT 기술을 더한 혁신적인 콘텐츠로 창업 6년만에 연 매출액 4,000억원을 달성하며 온라인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켰다.

미국 뉴욕에 본사를 둔 프린스턴 리뷰는 지난 1981년 설립 이래 약 35년간 SAT⋅ACT 등 미국 대학 및 대학원 입시 준비시험 관련 온⋅오프라인 교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미국의 대표적인 교육기관으로 브랜드 신뢰도가 美 교육기업 중 가장 높아 ‘미국 교육의 자존심’이라 불리고 있다.

특히 전 세계20개국의 방대한 네트워크에서 매년 150만명 이상의 수험생을 미국 명문대 등에 진학시킬 정도로 교육분야에 있어 막강한 브랜드파워와 글로벌 인프라를 자랑한다.

양사는 기자 간담회에서 에니티유니타스가 프린스턴 리뷰 경영권을 100% 인수했다는 것 외에 구체적인 계약 조건은 공개하지 않았다.

에스티유니타스는 프린스턴 리뷰의 인수를 통해 글로벌 No.1플랫폼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4차산업시대의 교육 시장을 주도할 방침이다.

또 에스티유니타스는 미국을 비롯한 인도와 중동시장 외 세계적으로 교육열이 높은 중국 및 아시아 시장에의 전략적 투자를 통해 2020년까지 글로벌 No.1 에듀테크 플랫폼으로 자리매김 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에스티유니타스의 윤성혁 대표는 이날 간담회를 통해 “10년 전, 20대 때부터 꿈꿔왔던 프린스턴 리뷰인수를 통해 글로벌 교육 플랫폼 사업의 위대한 첫 발을 내딛게 되었다”며”경쟁하지 않고 앞서 나간다는 신념과 같이 4차 산업 혁명시대에 맞는 신 교육 패러다임을 선도해 세계 교육 빈부격차 해소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About Author

주승호 기자
/ choos3@venturesquare.net

그 누구보다 스타트업 전문가이고 싶은 스타트업 꿈나무. 캐나다 McMaster Univ에서 경영학을 전공했고, 경제지, 영자지를 거쳐 벤처스퀘어에서 3년째 스타트업을 취재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스타트업을 만났을 때 가장 설렙니다. 스타트업에게 유용한 기사를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