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VR 직접 써볼까? 페이스북 스페이스

0

페이스북이 4월 18∼20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개발자 컨퍼런스인 F8을 개최했다. 가장 눈길을 끈 건 페이스북이 주창해왔던 소셜VR을 즐길 수 있는 페이스북 스페이스(Facebook Spaces) 베타 버전을 발표한 것.

페이스북 스페이스는 가상현실 헤드셋인 오큘러스 리프트와 컨트롤러인 오큘러스 터치만 있으면 멀리 떨어져 있는 사람과도 마치 같은 공간에 있는 것처럼 가상공간에서 상호작용할 수 있게 해주는 응용 프로그램이다. 리프트와 터치만 있으면 누구나 무료로 써볼 수 있다.

페이스북 CEO인 마크 주커버그는 지난해 직접 무대에서 페이스북 스페이스를 이용해 원격회의를 하는 모습을 시연하기도 했다. 반년이 지난 지금 일반 사용자도 누구나 베타 버전을 써볼 수 있게 된 것이다.

가상공간에선 아바타가 자신의 분신이 된다. 사진을 통해 자동으로 생성되지만 세세하게 수동으로 조정할 수도 있다. 물론 언뜻 보면 단순한 카툰 스타일로 보이지만 사용자마다 머리나 손 등 신체 움직임을 포함해 마치 눈앞에 있는 느낌을 줄 수 있게 설계했다고 한다. 그 뿐 아니라 누가 말하면 해당 방향에서 목소리가 들리고 아바타 입도 움직인다. 또 누가 어디를 향하고 있는지 혹은 어떤 손짓을 했는지 여부까지 실시간으로 반영해준다. 다만 머리 방향이나 움직임, 립싱크 재현은 가능하지만 시선 방향이나 윙크 같은 건 할 수 없다. 아바타 자체가 웃는 것 같은 표정도 가능하지만 터치 컨트롤러 명령을 통해 이뤄진다. 리프트 자체가 시선 인식이나 얼굴 캡처는 지원하지 않기 때문이다.

음성 대화 외에 사진이나 동영상을 가상 공간에서 모두 보거나 공중에서 3D로 객체를 그리고 가상 셀카봉 같은 기능도 이용할 수 있다. 가상 공간에서 그린 그림은 자유롭게 회전시키거나 다른 사람과 공유할 수도 있다.

동시에 가상 공간에 참여할 수 있는 수는 4명이지만 리프트나 터치 같은 기기가 없어도 메신저를 통해 채팅창으로 참여할 수도 있다. 페이스북 스페이스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About Author

이석원 기자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