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IoT 스타트업 ‘일본으로 가즈아~’

0

소프트뱅크가 운영하는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인 ‘플러스 스타일’이 사업 확대 및 한국 스타트업의 일본 시장 진출을 위해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인 ‘컴퍼니비’와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소프트뱅크는 특히 사물인터넷 (IoT)을 중심으로 제품을 빠르게 선점할 수 있는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인 ‘플러스 스타일‘을 구축하고 전세계 제품을 일본에 소개중이다. 소프트뱅크는 자체 보유한 소프트뱅크 직영 매장 3,300개를 비롯해 도쿄TV 같은 방송, 신문 매체에 제품을 소개해 스타트업의 일본 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소프트뱅크는 이미 국내 스타트업 기업인 망고슬래브의 점착식 메모지 프린터인 ‘네모닉’, 삼쩜일사의 교육용 로봇인 ‘카미봇’, 바이로봇의 변신 드론인 ‘패트론’ 등을 일본에 소개했다.

컴퍼니비의 엄정한 대표는 “일본은 2년전부터 경제호황이 일어나고 있으며 내수 규모가 국내 대비 3배 가까울 정도로 기회의 시장”이라며 “국내 스타트업 제품의 성공적인 일본 진출을 돕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About Author

김재희 기자
/ wasabi@venturesquare.net

신제품을 써보는 게 좋아 덜컥 입사해 버린 PC활용지 기자를 거쳐 이제는 15년차 생계형 글쟁이. 바퀴 달린 모든 것을 사랑하며 질주를 즐기는 드라이버/라이더/스키어. 그리고 지금도 현재진행형인 Dreamer...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