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사 항암제 신약 개발 ‘하임바이오’ 50억원 투자유치

0

바이오 스타트업 하임바이오가 비임상에 필요한 자금을 성공적으로 확보했다고 22일 발표했다.

하임바이오 임직원 (앞줄 왼쪽에서 세번째 김홍렬 대표, 사진제공=하임바이오)

대사 항암제 신약 ‘NYH817100’를 개발하고 있는 하임바이오는 지난 12월 30억 원 투자유치 성공이후 약 한 달여 만에 50억 원 추가 투자유치에 성공했다.

하임바이오가 개발 중인 대사 항암제는 정상세포에 영향을 주지 않으면서 암세포만 굶겨 죽이는 항암제로 알려져 있다. 기존 항암치료로 인한 부작용을 극복할 수 있고 완치율을 높일 수 있어 암 정복 치료제로 여겨지는 4세대 항암제다.

하임바이오는 국립암센터(김수열 박사·수석연구원)와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정재호 교수, 강석구 교수)이 공동 개발한 폐암, 위암, 뇌종양 항암제 기술과 국립암센터의 췌장암 치료제 개발팀이 개발한 대사조절 항암제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김홍렬 하임바이오 대표는 “하임바이오가 개발중인 대사 항암제는 대전 대덕단지에 위치하고 있는 안전성평가연구소에서 비임상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며 “뇌종양과 같이 치료제가 없는 희귀암의 경우 임상 1상에서 좋은 성과를 거두면 임상 2상 시작과 함께 곧바로 시판이 가능하기 때문에 반드시 좋은 성과를 내어 빠른 시일 내에 환자와 환우 가족에게 희망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하임바이오는 안전성평가연구소와 진행하는 비임상과 별도로 현재 국립암센터와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과 함께 대사 항암제 NYH817100에 대한 비임상을 진행 중이다. 2019년 8월경에는 뇌종양, 위암, 췌장암으로 임상 2상에 들어가 2020년 이전에 신약 시판에 돌입할 계획이다.

About Author

이예화 기자
/ lee99@venturesquare.net

스타트업들과 함께 걷고, 뛰고, 부비며 이 세상에 필요한 다양한 가치를 만들어 나가고 싶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