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금 2.6배…스마트공장 올해 4천개 보급

0

정부가 스마트공장 지원금 3,428억 원 투입한다. 중소벤처기업부가 공고한 2019년 ICT융합 스마트공장 보급·확산사업에 따른 것으로 지난해 1,330억 원보다 2.6배 늘었다.

중기부에 따르면 지난해까지 정부와 민간이 힘을 모아 구축한 스마트공장은 모두 7,903개. 올해는 지원금을 배 이상 늘리고 사업 추진을 빠르게 진행해 정부 2,800개, 민간 1,200개 등 스마트공장 4,000개를 보급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오는 2022년까지 스마트공장 3만 개 구축에 속도를 내겠다는 것이다.

스마트공장 구축 확대를 위해 신규 구축 지원 한도를 2배인 1억 원으로 확대하는 한편 기존 스마트공장 구축 기업이 레벨3 수준 이상 고도화하면 최대 1.5억 원까지 지원한다. 또 사업 신청에서 선정 절차도 간소화, 선정기간을 5주에서 2주로 줄이고 동일연도 사업 참여 기회를 2회까지 허용한다.

중기부는 또 모델하우스처럼 기업이 스마트공장을 벤치마킹할 수 있게 시범공장 25개도 함께 보급한다. 시범공장에 선정되면 기업당 최대 3억 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정부는 로봇활용 제조혁신지원 사업도 지난해 30억 원에서 올해는 90억 원으로 대폭 확대했다. 산재위험이 높은 업종에 15개 기업 이상을 지원하고 시범공장 선정 기업 중 5곳은 로봇을 함께 구축해 6억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도록 했다.

스마트 마이스터 사업도 도입했다. 선정 기업에 대기업 퇴직 인력 등 스마트공장 전문가를 3개월간 파견한다. 마이스터는 기술 애로를 해결하고 중소기업에 대기업 제조 노하우를 전수하는 역할을 맡는다. 여기에 스마트화 역량강화 사업을 병행해 전문 컨설팅 기관이 수행하는 기업 진단과 자문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정부는 그 밖에 스마트공장 수준확인제도를 도입해 정부 지원 없이 스마트공장을 도입한 기업에게 스마트공장 수준 확인서도 제공한다. 중기부는 향후 스마트공장 수준확인서를 받으면 공공기관에 납품할 때 가점을 부여할 예정이다.

스마트공장 지원사업에 신청하려면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로봇활용 제조혁신지원 사업은 한국로봇산업진흥원 홈페이지를 확인하면 된다.

About Author

이석원 기자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