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나라 앱 “2년 새 거래액 4배 뛰었다”

0

중고나라가 모바일 앱 부문 거래액을 13일 발표했다.

중고나라는 출시 첫 해인 2016년 거래액은 881억 원, 2017년에는 2,943억을 기록한 걸로 알려졌다. 지난해 앱 부문 거래액은 3,421억 원으로 2년 새 4배 가까이 성장한 수치다.

중고나라가 앱과 함께 운영하는 중고나라 네이버 카페는 지난해 거래액 2조 5,000억 원을 기록했다. 중고나라 네이버 카페 가입자 수는 1,700만 명으로 매일 중고상품 23만 여개가 등록되고 있다.

중고나라 측은 빠른 성장 요인으로 모바일 앱과 방대한 중고거래 데이터를 보유한 카페를 연동한 점을 꼽았다. 앱에 상품을 올리면 카페에도 동시 등록돼 거래 성사율을 높였다는 분석이다. 아울러 앱 개편을 통해 선보인 1인 가게 콘셉트, 인증셀러, 지역기반 서비스, 큐레이션 등 도 성장을 견인했다는 분석이다.

권오현 중고나라 전략기획실장은 “중고나라의 핵심 서비스인 ‘1인 가게 창업’, ‘우리동네 직거래’로 소소한 장사의 재미와 직접 돈 버는 경험을 중고나라 국민 여러분들에게 선사해 장기 불황에 힘들어하는 우리 사회에 활력을 불어넣고 싶다”고 말했다.

About Author

이예화 기자
/ lee99@venturesquare.net

스타트업들과 함께 걷고, 뛰고, 부비며 이 세상에 필요한 다양한 가치를 만들어 나가고 싶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