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약자 위한 ‘타다 어시스트’ 나온다

0

브이씨앤씨가 3월 18일부터 장애인과 65세 이상 교통 약자를 위한 서비스인 타다 어시스트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타다 어시스트는 바로배차 시스템을 적용해 금방에서 가장 먼저 도착할 수 있는 차량을 바로 배치한다. 장애인 이동 현황이나 노령자 병원 접근성 등을 감안해 먼저 서울 강남과 송파, 관악 3개 구에서 시작해 서울 전 지역에 갈 수 있도록 서비스를 시작한다. 이후 지자체와 협력해 서비스 지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타다 어시스트 운전자는 기본 서비스 품질 교육 외에 보건복지부 산하 한국재활재단에서 장애인활동보조교육 40시간을 이수,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 차량도 친환경 전기차인 쉐보레 볼트EV를 운영해 쾌적한 승차 경험과 연료비 감축 등으로 타다 베이직 70% 수준 요금을 책정한다.

타다 어시스트에 가입하려면 65세 이상 대상자는 본인 명의 신용카드, 장애인은 복지카드를 등록하면 된다. 차량에는 표준 크기 수동 휠체어를 적재할 수 있고 호흡기 장애인용 전원 공급, 시각장애인용 음성 지원 기능 준비도 계획 중이다. 타다 어시스트 이용 시간은 8∼18시까지다.

박재욱 브이씨앤씨 대표는 “플랫폼을 통해 그간 해결하기 어려웠던 이동 문제를 개선해 모든 사용자가 편리하고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는 서비스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About Author

이석원 기자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