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이얄백

비디오 매일 입는 셔츠 “사지 말고 관리 받자”

옷매무새는 입는 이의 인상과 직결된다. 빳빳한 칼라, 때 묻지 않은 소맷부리, 주름하나 없이 팽팽한 앞판. 잘 다려진 셔츠는 단정한 이미지를 풍긴다. 고객과 마주하는 직업을 가진 샐러리맨이라면 셔츠 관리에 공을 들일 수밖에 없다. 하지만 자신에게 맞는 셔츠를 고르는 일부터 세탁, 다림질을 포함한 관리까지 셔츠 하나 입는데…

By
비디오 이곳에 가면 ‘작품이 상품 된다’

한 눈에 마음을 사로잡은 예술 작품. 더 이상 특별한 날, 특별한 공간에서만 만나기 싫다. 눈으로만 감상하는 것이 아니라 손 내밀면 닿을 거리에 두고 어루만지고 자주 보고 싶다. 이를테면 좋아하는 작품이 새겨진 가방, 담요처럼 자주 사용하는 물건에서 작품을 만나는 방식으로 말이다. 12에디션은 작품 사진 1장으로 12가지…

By
비디오 현역 번역사가 만든 번역 중개 플랫폼

번역은 언어에 담긴 생각을 전하는 일이다. 기계적으로 언어를 바꾸는 일이 아니라 전체 맥락에 따라 단어의 의미를 파악하고 글쓴이가 행간에 남겨둔 의도를 전하는 작업이다. 그렇기에 번역은 이를 전문으로 하는 전문 번역사에게 맡긴다. 문제는 전문 번역사가 한 번역이라도 실제 글쓴이 의도를 왜곡한 날림 번역이 발생한다는 점이다. 여러…

By
비디오 신나개 행복하개 ‘볼레디’

밥은 잘 챙겨 먹고 있는지, 혹시 울고 있지는 않은지. 집에 홀로 남겨진 반려견이 자꾸만 눈에 밟힌다면 이제 놀 준비만 하면 된다. 언제든 놀 준비가 되어 있다는 뜻의 볼레디는 반려견과 공놀이를 하고 보상으로 간식을 챙겨줄 수 있는 스마트펫케어 제품이다. 공놀이 뿐 아니라 급식 주기를 설정하고 끼니를…

By
비디오 11초, 내것이 되는 시간

텍스트에서 사진, 사진에서 동영상으로. 소셜 트렌드는 바뀌고 있다. 언제 어디서나 동영상을 시청하고 일상을 동영상으로 기록하는 건 자연스런 흐름이 됐다. 매 순간 쏟아지는 영상들, 이 중 진보한 영상은 박수를 받지만 진부한 영상은 외면 받는다. 바이올렛은 더도 말고 덜도 말고 11초라는 시간에 집중한다. 바이올렛이 선보인 일레븐은 11초…

By
비디오 당신이 전하고싶은 이야기 ‘전할말’

용기가 없어서 하지 못한 말, 타이밍을 놓쳐서 전하지 못한 이야기, 나중에 하려고 아껴둔 말처럼 미처 전하지 못한 말이 있다. 그 때 그 이야기를 전했더라면… 전해지지 못한 말은 누군가의 마음에 아쉬움으로 때론 궁금증으로 맴돈다. 전할말은 미처 전하지 못한 누군가의 이야기를 대신 전해준다. 전하고 싶은 말과 전송…

By
비디오 무슨 맛일까…약콩으로 만든 순식물성 마요

몸에 좋지 않다는 걸 알면서도 자꾸만 손이 갈 때가 있다. 혀끝에서 맴도는 그 맛을 알고 있기 때문이다. 맛있는 먹거리가 주는 즐거움을 참기란 쉽지 않다. 맛도 몸도 챙기는 먹거리에 눈이 가는 것도 그런 이유에서다. 더플랜잇은 맛과 건강, 나아가 지속가능한 환경을 고려한 순식물성 마요 ‘콩으로마요’를 개발하는 푸드테크스타트업이다.…

By
비디오 보석보다 빛난다…주얼리 O2O 플랫폼

[이예화의 얄짤없는 100초] 100초.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시간이다. 눈을 감고 100을 세고 있자면 조금은 지루한 시간이다. 하지만 1분 1초가 아까운 상황에 놓여있다면 사정은 다르다. 예컨대 고객, 투자자, 사업에 꼭 필요한 파트너에게 자기 자신을 어필해야 할 시간이 제한되어 있다면 말이다. 그래서 준비했다. 이예화의 얄짤없는 100초,…

By
비디오 반려견, 외로울 틈 없다 ‘도그메이트’

[이예화의 얄짤없는 100초] 100초.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시간이다. 눈을 감고 100을 세고 있자면 조금은 지루한 시간이다. 하지만 1분 1초가 아까운 상황에 놓여있다면 사정은 다르다. 예컨대 고객, 투자자, 사업에 꼭 필요한 파트너에게 자기 자신을 어필해야 할 시간이 제한되어 있다면 말이다. 그래서 준비했다. 이예화의 얄짤없는 100초,…

By
비디오 택배가 제일 쉬웠어요 ‘우리동네택배방’

[이예화의 얄짤없는 100초] 100초.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시간이다. 눈을 감고 100을 세고 있자면 조금은 지루한 시간이다. 하지만 1분 1초가 아까운 상황에 놓여있다면 사정은 다르다. 예컨대 고객, 투자자, 사업에 꼭 필요한 파트너에게 자기 자신을 어필해야 할 시간이 제한되어 있다면 말이다. 그래서 준비했다. 이예화의 얄짤없는 100초,…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