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적! 스타트업] 아블라컴퍼니, ‘예약왕 포잉’ 출시 2주일 만에 식당 예약 5천콜 돌파

0
 ·    전국 2만7천 여 개 식당, 전화 통화없이 예약 가능한 식당 예약 전문 스마트폰 앱
·     예약 지역 1위는 서울 강남, 매장주들의 매장 정보 추가 요청도 증가
·     당일 예약 54%, 요일별로는 토요일, 시간대는 오후 7시 예약이 가장 많아
·     아블라컴퍼니, 9월 안드로이드 버전 공개로 사용자 확대 예정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블라컴퍼니(대표 노정석, www.ablar.co.kr)는 지난 7월11일 출시한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예약왕 포잉(www.mypoing.com)’에서 발생한 식당 예약 횟수가 출시 2주일 만에 5천콜을 돌파했다고 25일 밝혔다.
 
‘예약왕 포잉’은 전국 2만7천 여 개의 식당에 전화를 걸지 않고 예약이 가능하도록 만든 식당 예약 전문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이다.

고객은 <>’예약왕 포잉’을 열고
<>장소, 예약일, 방문 인원을 선택한 후
<>조건에 맞는 예약 가능한 식당 목록에서 원하는 식당을 선택하고
<>예약 완료 버튼만 누르면 예약이 완료된다.

예약자 이름, 연락처 등은 ‘예약왕 포잉’ 가입 시 1회만 입력하면 되기 때문에 여러 식당을 예약할 때라도 매번 입력할 필요가 없다.  식당에서는 ‘예약왕 포잉’의 자동 예약 전화를 받은 후 예약이 가능하면 1번, 불가능하면 2번을 눌러 예약 확인만 해 주면 된다. 이 모든 과정이 시스템에 의해 자동으로 처리되기 때문에 예약 고객과 매장주 모두 불편함을 덜고 시간을 절약하는 효과를 누릴 수 있다.
 
예약 식당 선택 시 가장 많이 선택한 지역은 서울 강남으로 전체 중 38.5%를 차지했으며, 서울 강북, 경기, 부산 지역의 식당 검색이 뒤를 이었다. 예약 시 선택한 음식의 종류는 이태리 음식, 한식, 패밀리레스토랑 순서로 나타났다. 삼계탕, 삼겹살/구이집 등 예약하는 음식의 종류가 매우 다양하다는 점이 특징이다.
 
시간대 별로는 식당 방문 당일날 예약하는 사람이 54%로 압도적인 비중을 차지했다. 요일별로는 토요일 예약이 18%로 가장 많았으며, 금요일이 17%, 수요일과 목요일이 16%로 비슷한 예약 건수를 기록했다. 한 주를 시작하는 시간인 일요일과 월요일 예약은 각각 10%와 9%로 대중의 라이프스타일이 그대로 반영되고 있었다. 예약 시간은 오후 7시가 20%로 가장 높았으며, 점심 시간인 오후 12시 예약은 8.5%를 기록해 점심 식사 예약은 저녁 예약에 비해 상대적으로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예약왕 포잉’을 개발한 이창수 아블라컴퍼니 CTO(최고기술책임자)는 “좋아하는 식당을 추가해 달라는 고객들의 요청 뿐 아니라 우리 식당도 ‘예약왕 포잉’에 등록해 달라는 매장주들의 요청 들어오기 시작했다”며, “다른 마케팅 활동 없이도 예약 고객을 추가로 확보할 수 있는 새로운 채널이라는 인식이 빠르게 퍼지고 있는 것 같다”고 밝혔다.
 
‘예약왕 포잉’은 현재 아이폰 앱스토어에서 무료로 내려 받을 수 있으며, 9월 중 안드로이드 버전이 출시될 예정이다.

About Author

벤처스퀘어
/ editor@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편집팀에서 배포하는 콘텐츠입니다. 벤처스퀘어는 1인 창조기업, 청년기업, 벤처 기업 등을 대상으로 대기업/중소기업/벤처기업/연구기관 등에서 선보이는 기술, 제품, 트렌드, 컨설팅 등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아울러 디지털 시대에 어울리는 라이프 스타일에 대한 콘텐츠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