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cial Media Week Seoul: September 24 – 28

0

사용자 삽입 이미지

The world’s biggest social media conference, Social Media Week will be held in Seoul from September 24 to September 28.

The conference takes place every year in February and September in roughly 10 different cities around the world. This year’s conference takes place in 14 cities including London, LA, Chicago, Berlin, Glasgow, Barcelona, Vancouver, Torino, Sao Paulo and Bogota, plus Hong Kong, Shanghai and Seoul for the Asia Region.

The theme for Seoul Social Media Week was chosen as “The changes we can make with our minds”, and the conference will be divided into four categories with experts who will provide input on ‘Politics & Community’, ‘Social + Business’, ‘Marketing, Advertising & PR’, and ‘Art, Culture, Entertainment’. One of the leading sessions will be the ‘SNS & Korean Presidential Campaign’ on the first day of the conference where representatives from the two leading political parties will talk about their social media strategies, followed by a discussion time with Byungryul Park from Kyunghyang Daily News, led by Professor Dongsu Gwak.

On September 25 at Samsung Culture Center, KBS producer Go Chan-soo and Wikitree CEO Gong Hoon will give a presentation on “Media’s Socialization” and talk about the future of traditional media and social media. Companies such as Groupon, WeMakePrice and Kakao will also give take part, giving presentations on topics inlcuding social commerce, social games and portals and social platforms.

On September 26 at OllehSquare in Gwanghwamun, there will be a forum around the topic of “Social Marketing, Where is it going?” which will cover examples of social marketing from Samsung Electronics and Hyundai Motor Group, examples of social media use from the London Olympics, and examples of social media being used for PR. Additionally, a forum of social media managers and event organizers from businesses will talk about the current state of social marketing and exchange opinions on topics covered in the previous forum.

On September 27 at Sangsang Madang in front of Hongik University, a presentation titled “Why does Korean society have to pay attention to contemporary culture and art?” will see examples of Yozmband – a group which gained success from social networks, as well as marketing managers from entertainment agencies and fan club managers who will discuss the Korean wave and “fandom” related to social networks. On the final day a “Digital Detox” event will be held where everyone can take a break from their digital devices.

All of Social Media Week Seoul’s events are free and detailed information on each session can be found on the website. Those who wish to register can do so here.

Email : smwseoul@socialmediaweek.org

Twitter : @smwseoul

[#M_ Click here to read the original article in Korean | Hide |세계에서 가장 큰 규모의 소셜미디어 컨퍼런스 ‘소셜미디어위크서울(Social Media Week Seoul)’이 오는 9월 24일부터 28일까지 서울에서 처음 개최된다.

이 행사의 가장 큰 특징은 세계 10여 개 도시에서 매년 2월과 9월에 동시에 개최되는 것으로, 이번의 14개 개최도시에는 런던, LA, 시카고, 베를린, 글래스고, 바르셀로나, 밴쿠버, 토리노, 상파울루, 보고타, 제다와 같은 각 대륙의 국제적 도시들과 동아시아에서는 홍콩, 상하이와 함께 서울이 해당된다.

금번 ‘소셜미디어위크서울’은 “우리 사고방식에 있어서의 변화들”을 테마로 정하고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정치&커뮤니티’, ‘소셜+비즈니스’, ‘마케팅,광고&PR’, ‘예술,문화,엔터테인먼트’의 4개의 주제를 매일 하나씩 다뤄 나갈 예정이다. 대표적 세션 중 하나인 ‘소셜미디어와 2012대선’은 행사 1일차인 9월 24일, 새누리당의 전하진 의원과 민주통합당의 의원이 각 당의 ‘대선에서의 소셜미디어 전략’에 대해 소개하고 경향신문 박병률 기자와 함께 곽동수 교수의 사회로 토론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행사 1일차인 24일(월)은 여의도 이룸센터(한국장애인개발원)에서 열리는데 ‘정치와 커뮤니티’부문에서 위에서 소개한 토론회와 최근 SNS어워드 대상을 수상한 경기도나 국립공원관리공단 등의 활용사례를 듣는 ‘소셜행정’, 그리고 물건을 다른 사람과 공유, 교환, 임대해 활용하는 소비활동인 ‘공유경제’와 관련한 정지훈교수의 주제발표, 창작물의 자발적 공유표시인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어린이 의류 교환 커뮤니티 키플 등의 사례를 들으며, 또한 요즘 부쩍 관심이 높아진 ‘크라우드펀딩’의 국내외 사례에 대한 소개를 할 예정이다.

삼성1문화센터에서 열리는 2일차(25일)에는 ‘미디어의 소셜화’라는 주제로 KBS 고찬수 PD와 위키트리의 공훈의 대표가 전통미디어와 소셜미디어의 미래에 대해 발표하고 또 ‘소셜커머스’와 ‘소셜게임’ ‘포털과 소셜플랫폼’ 등의 토픽에 대해 그루폰, 위메이크프라이스, 카카오 등 소셜비즈니스 관련 기업들이 참여해 발표할 예정이다.

광화문 올레스퀘어에서 열리는 3일차(26일)의 ‘마케팅, 광고, PR’부문에서는 삼성전자와 현대자동차의 소셜마케팅 사례, 런던올림픽에서의 소셜미디어 이용행태와 사례, 소셜분석, 소셜미디어와 ROI, PR관점의 소셜미디어 활용사례 등의 발표와 함께 “소셜미디어 마케팅, 우리는 어디로 가고 있는 것일까?”라는 주제로 토론회를 가질 예정이다. 기업의 소셜 미디어 담당자, 대행사의 실무자가 함께 모여 소셜마케팅의 현주소와 실상을 함께 얘기하는 자리이고 또 토론회 이전에 소셜미디어를 활용하여 주어진 화두에 대한 광범위한 사례와 의견을 교환하여 토론회에 반영하는 소셜토론회가 만들어질 예정이다.

홍대앞 상상마당에서 27일(목)에는 ‘예술, 문화, 엔터테인먼트’부문의 “우리는 지금 왜 한국사회에서의 동시대 문화예술에 주목해야만 하는가?”라는 주제발표에서부터 SNS를 통해 밴드결성부터 노래창작까지 이뤄낸 ‘요즘밴드’의 사례, 그리고 대형 연예기획사의 마케팅담당자들과 대표적인 팬클럽 운영자들이 모여 SNS를 활용한 ‘한류’성공사례와 ‘팬덤과 SNS’에 대해 토론하는 등 다양한 스펙트럼의 논의와 발표가 이루어질 예정이다. 마지막 28일(금)에는 잠시라도 모든 디지털기기들에서 벗어나자는 의미에서 ‘디지털 디톡스’ 이벤트가 열릴 예정이다.

소셜미디어위크서울’의 모든 행사는 무료이며, 각 세션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으며, 참가신청은 여기에서 하면 된다.

Email : smwseoul@socialmediaweek.org
Facebook : facebook.com/smwseoul  
Twitter : @smwseoul


_M#]

About Author

Andy Tebay
/ andy@venturesqaure.net

Andy has lived in Korea since 2007 and is the Global Editor for VentureSquare.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