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광역시, 전기자동차사업 대상지로 선정

0

울산광역시가 그린 전기자동차 차량부품 개발 및 연구기반 구축사업 대상지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2011년부터 2015년까지 5년간 총 1,400억원(국비 1,037.5억, 지방비 137.5억, 민자 225억)을 투입해, 그린 전기자동차 핵심 부품개발(900억) 및 실용화 연구기반 구축사업(500억)이 추진된다.

이번 사업의 핵심인 그린 전기자동차는 배터리에 충전된 전원을 이용해서 전기모터를 구동하여 주행하는 자동차로, 예비 전원공급 장치로 배터리 충전용 발전시스템을 장착해서 주행거리를 확장하는 주행거리 연장형 전기자동차(RE-EV, Range Extended Electric Vehicle)와 배터리에 충전된 전기만을 이용하는 순수전기자동차(BEV, Battery Electric Vehicle)를 포괄하는 개념이다.

울산광역시와 지식경제부는 이번 사업을 통해 1회 충전한 순수 배터리 전원으로 최대 속도 160Km, 총 주행거리 600Km의 ‘세단형 전기 자동차’의 핵심부품을 개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전기 자동차용 모터구동, 에너지저장, 샤시/공통부품의 3개 분야 10개의 연구개발 과제를 수행할 예정이다.

사업 시작과 함께 울산에는 500억원이 투입되어 공동연구 및 시작차 제작, 시험평가와 관련된 인프라와 장비가 구축된다. 아울러 연구개발과제 900억원 사업을 수행하는 과정에서, 전기자동차 분야 글로벌 중핵기업 50개를 육성해 지역 신성장동력을 확보할 방침이다.

특히 전기자동차는 전지성능의 향상이 관건인 만큼 지역투자를 지속적으로 늘리고 있는 SB리모티브, 솔베이케미칼 등 차량용 2차전지 업체와의 시너지효과가 기대된다. 울산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미래형 자동차산업의 핵심기지로 도약하는 계기를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About Author

벤처스퀘어
/ editor@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편집팀에서 배포하는 콘텐츠입니다. 벤처스퀘어는 1인 창조기업, 청년기업, 벤처 기업 등을 대상으로 대기업/중소기업/벤처기업/연구기관 등에서 선보이는 기술, 제품, 트렌드, 컨설팅 등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아울러 디지털 시대에 어울리는 라이프 스타일에 대한 콘텐츠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