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스트트랙아시아, 신규 창업 팀 발굴하는 ‘CEO 프로그램’ 3차 모집

0

fasttrackasiaceoprogram

패스트트랙아시아(대표 박지웅, http://fast-track.asia)는 신규 창업 팀을 발굴하는 자체 프로그램인 ‘CEO 프로그램’의 2013년 3차 모집을 시작한다고 3일 밝혔다.

바야흐로 ‘창업 열풍’이라고 할 만큼 수많은 스타트업이 생겨나고 있지만, 창업 그 자체에만 신경 쓰다가 정작 중요한 것들을 챙기지 못해 사업에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종종 발생한다. 때문에 화려한 시작과는 달리 목표에 달성하기도 전에 좌초하는 스타트업이 비일비재하다. 패스트트랙아시아는 ‘CEO 프로그램’을 통해 이러한 실패 확률을 최대한 줄이는 것을 목표로 한다. 창업하는 CEO들이 사업 본연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초기 자금지원뿐만 아니라, 재무 및 법무, 홍보, 인사에 이르기까지 ‘중요하지만 신경쓰기 어려운 것’에 대해 전폭적으로 지원한다.

그동안 패스트트랙아시아의 CEO 프로그램을 통해 선발된 스타트업으로는 국내 모바일 의료정보 앱 회원 수 1위의 ‘굿닥’, 정부 우수사례 중 온라인 몰 분야에서 유일하게 선정된 농수산물 직거래 커머스 ‘헬로네이처’, 남성 맞춤 패션 시장과 IT의 결합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스트라입스’ 등이 있으며, 가장 최근에는 ‘잡캐스트’ 팀이 선발돼 8월 서비스 출시를 앞두고 있다.

특히, 이번에는 사업 아이템의 유무보다는 적극적인 창업 의지와 태도를 중점적으로 심사한다. 앞으로 패스트트랙아시아는 아이템이 있는 기 조직된 팀과 아이템이 구체화되지 않은 팀을 구분해 각기 ‘탤런트 펀드(소액 투자)’와 ‘CEO 프로그램’으로 나눠서 투자 및 지원해나갈 예정이다.

패스트트랙아시아 박지웅 대표는 “그 동안은 CEO 프로그램을 통해 구체적인 사업 아이템 존재 유무와 그 실현가능성에 초점을 뒀다면, 이번에 선발하게 될 팀은 구체적인 아이템보다는, 창업에 대한 열정과 태도가 가장 중요한 요건이 될 것이다.”라며, “선발된 후, 패스트트랙아시아와 함께 치열하게 고민하며 사업 아이템을 만들어 나갈 열정 가득한 분들을 모시고자 하니, 많은 지원 부탁 드린다.”라고 밝혔다.

한편, 패스트트랙아시아는 박지웅 대표와 신현성 티켓몬스터 대표, 노정석 아블라컴퍼니 대표 등 을 축으로 2011년 11월 시작됐으며, 현재 굿닥, 헬로네이처, 푸드플라이, 스트라입스, 에스이웍스 등에 대해 투자 및 지원하고 있다. 최근 중소기업청에서 주관한 ‘글로벌시장형 창업 R&D사업’에 따른 이스라엘식 창업 운영기관에 선정됐으며, 스타트업을 만들고 투자하고 성장시키는 또 하나의 회사로써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와 선순환 구축에 앞장선다는 각오다.

패스트트랙아시아의 이번 스타트업 CEO 선발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 자세히 소개되어 있으며, 페이스북(http://facebook.com/ft.asia)을 통해서도 관련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서류 전형 접수는 14일(일) 자정까지 진행될 예정이며 이메일(apply@fast-track.asia)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About Author

/ editor@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편집팀에서 배포하는 콘텐츠입니다. 벤처스퀘어는 1인 창조기업, 청년기업, 벤처 기업 등을 대상으로 대기업/중소기업/벤처기업/연구기관 등에서 선보이는 기술, 제품, 트렌드, 컨설팅 등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아울러 디지털 시대에 어울리는 라이프 스타일에 대한 콘텐츠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