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스트트랙아시아, 수면 분야 웨어러블 컴퓨팅 업체 ‘프라센’에 투자

0

제목-없음-3

  • 프라센, 패스트트랙아시아가 처음 투자한 소프트웨어 및 하드웨어 융복합 스타트업
  • 잠재력 있는 수면 관련 시장을 타겟으로, 개인화된 수면 관리 서비스 시스템 제공이 목표
  • ‘글로벌시장형 창업 R&D사업’을 통해 성공적인 민관 협력 사례를 만들어낼 계획

패스트트랙아시아(대표 박지웅, http://fast-track.asia)는 수면 분야의 웨어러블 컴퓨팅 업체인 프라센에 투했다고 12일 밝혔다.

패스트트랙아시아는 지난 6월 중소기업청 주최 ‘글로벌시장형 창업 R&D사업’의 운영 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으며, 그와 연계해 이번에 기술 기반 스타트업인 프라센을 선정, 투자하게 됐다.

프라센은 패스트트랙아시아가 처음 투자한 소프트웨어 및 하드웨어 융복합 스타트업으로, 수면 과학 분야라는 흔하지 않은 분야를 다루는 업체다. 수면 뇌파 및 유도 장치를 기반으로 한 하드웨어와, 개인화된 수면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소프트웨어의 통합 개발을 통해, 점차 늘어나는 수면장애 및 불면증 인구를 대상으로 개인화된 수면 관리 서비스 시스템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카이스트 기계공학 및 전자공학 연구원들과 전 삼성전자 출신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로 핵심 팀이 구성되어 있다.

패스트트랙아시아 박지웅 대표는 “모바일 서비스 위주의 창업 생태계에서, 잠재력 있는 수면 관련 시장을 타겟으로 한 참신한 기술 기반 스타트업이라는 점에 주목했다.”라며, “이번 ‘
글로벌시장형 창업 R&D사업’을 통해 정부와 스타트업의 중간 매개자로써 성공적인 민관 협력 사례를 만들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프라센은 패스트트랙아시아의 투자금액에 매칭하는 방식으로 중소기업청에서 추가 자금을 지원받게 되며, 시제품 및 서비스 개발을 진행하게 된다.

About Author

벤처스퀘어
/ editor@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편집팀에서 배포하는 콘텐츠입니다. 벤처스퀘어는 1인 창조기업, 청년기업, 벤처 기업 등을 대상으로 대기업/중소기업/벤처기업/연구기관 등에서 선보이는 기술, 제품, 트렌드, 컨설팅 등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아울러 디지털 시대에 어울리는 라이프 스타일에 대한 콘텐츠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