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출판전문기업 북잼, 실리콘벨리에서 투자 유치

0

book_1 (1)

전자출판전문 벤처기업 북잼(대표 조한열)이 미국 실리콘벨리에 위치한 벤처캐피털 알토스벤처스(ALTOS Ventures, 대표 한킴)로부터 140만불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2011년 3월 설립된 북잼은 70여개 출판사와 손잡고 ‘세계문학전집’, ‘열혈강호’, 허영만 ‘식객’, 베르나르베르베르의 ‘상상력사전’ 등 앱스토어 매출 1위 앱북들을 비롯, 현재까지 200여개 전자책을 선보인 베테랑 전자출판사다.

특히, 지난해 본엔젤스벤처파트너스(대표 장병규)로부터 총 3억원의 초기 투자를 받은 데 이어 약1년만에 알토스벤처로부터 후속 투자를 유치, 안정적인 개발 환경 및 해외 서비스 진출의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

알토스벤처스 한킴 대표는 “회사의 비전과 성장성뿐만 아니라 여러 플랫폼의 전자책을 하나의 클라우드 시스템으로 통합하는 기술력에 높게 평가했다”고 밝혔다.

북잼 조한열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로 자금 확보는 물론, 알토스벤처스의 많은 경험과 통찰력은 우리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자체 개발한 BXP(Bookjam Extensible Publication) 포맷 기반의 다양한 아이템들을 순차적으로 선보이고, 근시일 내 일본과 중국 등 글로벌 시장으로 사업을 확대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한편, 북잼은 iOS와 안드로이드를 통합해 사용 할 수 있는 클라우드 서비스를 연내 선보이며 전자책 플랫폼 기업으로 첫발을 내디딜 계획이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