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이웍스, K-TECH 스타트업 피치 파이널리스트 수상

seworksjpg

모바일 보안 스타트업 에스이웍스(대표 홍민표, www.seworks.co.kr)가 ‘K-TECH 실리콘밸리 스타트업 피치’에서 파이널리스트를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에스이웍스는 지난 14~15일 양일간 미국 실리콘밸리에 위치한 메리어트 호텔에서 열린 ‘K-TECH 실리콘밸리’ 수출상담회와 스타트업 피치에 참가해 자사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보안 서비스 ‘메두사(Medusah)’를 선보였다.

행사 둘째날인 15일에 개최된 스타트업 피치에서 에스이웍스는 식스클릭, 레진 엔터테인먼트, ASD테크놀로지와 함께 파이널리스트로 선정됐다.

스타트업 피치에서는 한국에서 미리 선발한 KOTRA-MS 스마트그로스(Smart-Growth)팀, ‘나는 벤처다’ 프로그램 등에 참가한 총 22개팀이 4분간 프레젠테이션 경쟁을 벌였다. 이 가운데 파이널리스트로 선발된 총 4개 팀에게 상패가 수여됐다.

홍민표 에스이웍스 대표는 “한국 마이크로소프트와 코트라가 함께하는 스마트그로스 사업을 통해 이 자리까지 오게 됐는데 수상까지 하게 되어 기쁘다”면서 “미국을 비롯한 글로벌 시장은 개척하기가 무척 어렵지만 많은 시장 기회가 있는 만큼 우리만의 차별화 전략으로 한국 스타트업이 글로벌 시장에서 자리 잡는 또 하나의 선례를 남길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해 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발표를 맡은 김희연 PR매니저는 “글로벌 시장에서 우리의 서비스를 소개할 수 있는 기회를 얻은 값진 시간이었다”면서 “앞으로도 국내 스타트업들의 뛰어난 기술과 서비스를 해외 무대에 선보일 수 있는 자리가 더 많았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K-TECH 실리콘밸리는 미래창조과학부와 KOTRA,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공동 주관했으며, 국내기업들의 직접 수출 및 투자 유치 상담을 위한 창조경제 실현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진행된 행사다.

한편, 에스이웍스는 최근 미국 실리콘밸리에 진출해 글로벌 B2B시장 영업 및 마케팅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퀄컴 벤처스, 소프트뱅크 벤처스, 패스트트랙아시아로부터 총 20억원의 투자를 유치 받은 바 있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