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스포츠스트림 인수… ‘실시간’ 영역에서 트위터에 도전장

0

sportstream-facebook1

트위터는 페이스북과 비교해서 ‘실시간(Real-time)’ 에 강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특히 TV를 통해 방송되고 있는 스포츠나 대규모 이벤트를 보고 사람들이 올린 트윗을 분석해 쌍방향 소통이 가능하게 하거나 관련 광고 프로그램을 집행하는 등 TV와 아주 친하게 지내고 있습니다.

12억명에 육박하는 활성 이용자를 확보하고 있는 페이스북 입장에서는 트위터의 이런 행보에 상당히 배가 아픕니다. 페이스북 이용자들이 올리는 글이 트위터에 비해 압도적으로 많음에도 불구하고 ‘실시간’이라는 도메인은 트위터가 선점하고 있고, 방송사와의 협업에 있어서도 트위터가 저만치 앞서가는 형국이기 때문입니다. 이와 관련한 광고도 트위터가 빨리 움직이고 말이죠.

페이스북은 TV 생방송(중계)와 연관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해쉬태그, 트렌딩 토픽에 이어 페이스북 포스트 퍼가기 기능을 추가했습니다. 방송사들이 자신의 프로그램과 관련된 페이스북 글을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Public Feed API 등의 새로운 툴을 일부 파트너에게 공식적으로 제공하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아직도 실시간의 측면에서 트위터에 역부족임을 깨달았는지, 페이스북은 최근 스포츠스트림을 인수했습니다. 스포츠스트림은 스포츠 트윗, 페이스북 공개 포스트, 인스타그램 사진 등을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서비스로, 이번 인수를 통해 트위터에 비해 떨어지는 실시간 영역을 획기적으로 개선해 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방송 화면에 해쉬태그를 표기하면 시청자들이 해당 해쉬태그로 작성한 페이스북 공개 글을 방송사에 실시간으로 전달하는 것뿐만 아니라 다양한 분석 서비스의 제공을 예상할 수 있습니다. 특히 스포츠스트림이 가지고있는 시각화 기술을 통해 정보를 더 명징하게 전달할 수 있을 것입니다.

결국 스포츠스트림이 가진 기술은 스포츠뿐만 아니라 실시간 방송 프로그램 전반에도 적용될 것으로 보입니다. 페이스북이 TV에 올인하고 있는 트위터에 도전장을 내민 셈이네요. 보다 자세한 내용은 올씽스디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글 : 버섯돌이
출처 : http://goo.gl/8ibGsT

About Author

/ mushman1970@gmail.com

실리콘밸리의 스타트업 생태계에 매료되어 벤처스퀘어를 공동으로 창업한 후 다른 곳에서 열심히 서비스를 만들다가 복귀. 현재 벤처스퀘어 안살림과 미디어 부문을 맡아서 활동 중. '버섯돌이의 인사이드 소셜웹' 블로그를 운영 중이며, 스타트업 액셀러레이션과 국내 스타트업 생태계 조성에 관심이 많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