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존 한국 진출이 가져올 변화와 한계

0
2443946244_ba4977abf7_z

Source : http://www.flickr.com/photos/7189565@N07/2443946244

아마존이 한국 진출을 앞두고 있다는 소식에 많은 사람들이 한국 IT에 큰 변화가 있을 것이라고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아마존은 소리없는 강자로 꾸준히 자기 페이스를 지켜가며 성장하고 있는 멋진 회사입니다. 그런 회사가 한국에 진출한다는 소식은 기대와 우려가 한꺼번에 있을 수 밖에 없습니다. 과연 한국IT판도에 어떤 영향을 주게 될 지 이야기해보겠습니다.

  1. E커머스 영역 – 온라인 쇼핑에 변화를 가져올까?

    아마존은 쇼핑으로 가장 유명한 회사입니다. 전세계의 가장 큰 온라인 쇼핑몰이죠. 그 규모는 상상을 초월합니다. 한국의 대표 온라인 쇼핑 사이트를 뽑자면, g마켓과 옥션입니다. 상품을 찾는 방법은 지식쇼핑과 네이버 메인을 통한 검색과 배너광고가 주류를 이루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T몬과 같은 소셜 커머스도 강세로, 해외와 조금 다른 점은 군소 쇼핑몰이 약세입니다. 이는 g마켓과 같은 오픈마켓의 강력함과 검색의존적인 쇼핑방식 때문입니다. 독립 쇼핑몰의 경우 특정 분야의 상품 수가 수백가지는 갖추고 있어야 운영이 가능하므로 생존가능한 독립 쇼핑몰의 규모는 매우 큽니다. 이러한 현상은 시장의 크기가 가장 큰 원인입니다. 시장에 비해 경쟁이 치열하고, 배달의 민족 답게 빠른 배송서비스, 자세한 상품 사진, 무조건 환불 등, 아마존에서는 미처 볼 수 없는 다양하고 상세한 서비스들을 갖추고 있습니다.

    어떤 이들은 아마존의 진출이 국내의 전자상거래 분야에 큰 변화를 몰고 올 것으로 기대하지만, 저는 이에 대해서는 부정적입니다. 앞서 말씀드린데로, 전자상거래 분야 하나만을 따지자면, 판매자의 서비스와 마케팅을 위한 다양한 장치는 국내 온라인 쇼핑몰이 훨씬 다양하고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해외의 입장에서 보면 오히려 지나치게 소비자 위주의 친절한 서비스를 갖추고 있다고도 할 수 있을 정도입니다. 따라서 해외의 직구가 훨씬 싼 일부 품목을 제외하고는 아마존이 경쟁력을 갖추기는 어렵습니다.

    전자상거래의 가장 큰 비중은 의류가 차지하는데 대한민국은 전세계에서도 손꼽히는 의류 강국 입니다. 명품과 해외 메이커외에 가격 면에서 국내 쇼핑몰들이 훨씬 앞설 수 밖에 없습니다. 판매자 입장에서는 아마존이 국내에 들어온다고 해서 해외의 판로가 바로 열리는 것도 아닙니다. 이미 영어만 된다면 아마존을 통해 판매는 가능한 상황이었으므로, 아이튠즈의 국내진입처럼 글로벌 시장이 열리는 효과 또한 없습니다. 오히려 국내 판매자에게는 ROI가 안나오는 새로운 판매채널이 생긴 정도 밖에의 효과가 없습니다.

  2. 온라인 결제 – 액티브X를 걷어낼수 있을까?

    국내 온라인 쇼핑몰들이 액티브X를 쓰는 이유는 쇼핑몰들이 액티브X와 같은 플러그인 기술을 선호해서가 아니라, 국내 PG사(결제 대행사)들이 해당 기술을 사용하기 때문입니다. 국내에서 장사를 하려면 결국은 국내의 법 테두리안에서 장사를 해야 하고, PG사를 이용할 수 밖에 없는 것이 현실입니다. 따라서 카드사와 PG사가 변화하지 않는 한, 아마존 혼자만의 힘으로는 가능한 요소가 아닙니다.

  3. 콘텐츠 마켓 – 전자도서 시장에 새로운 빛이 될까? 전혀 상황이 다른 국내시장

    국내의 전자도서가 안되는 이유는 전자도서 플랫폼이 없어서라기보다는 콘텐츠가 부재하기 때문입니다. 설사 콘텐츠를 가지고 있다고 한들 가격 면에서 매력적이지 못한 이유는 플랫폼이 아니라 도서정가제라는 법률적인 테두리와 출판 업계의 암묵적인 힘 때문입니다. 콘텐츠를 생산하는 쪽에서 이러한 상황인지라, 아마존과 같은 yes24가 이를 개선할 수 있는 요소는 별로 없으며 아마존이 들어온다고 해도 외서가 아닌 국내도서의 상황은 마찬가지입니다.

    카카오페이지나 레진같은 신규 콘텐츠 플레이어들이 기존의 오프라인 콘텐츠의 이식이 아닌 신규 콘텐츠 발굴을 선택했던 이유 중에 하나도 이러한 기존 산업과의 마찰을 피해 자유로운 것을 해볼 수 있기 때문이었을 겁니다. 그러나, 아마존은 국내를 위한 신규 콘텐츠 제작에 참여를 할 가능성은 낮습니다. 따라서, 전자도서 시장에 새로운 빛을 가져오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입니다. 비디오 시장의 경우 방송사들과 CP들이 꽉 잡고 있는 관계로 사정은 비슷하거나 더 나쁩니다.

  4. 모바일 시장 – 킨들 파이어는? 국내 태블릿 시장의 활성화

    오히려 저는 긍정적으로 보는것은 킨들 파이어입니다. 킨들 파이어는 매우 낮은 가격에 쓸만한 성능의 콘텐츠 플레이어를 위한 기기를 보급하고 있습니다. 한글화를 한다면 이용은 용이하며, 아마존의 킨들 파이어는 안드로이드 기반으로, 아마존의 콘텐츠가 아니더라도 플레이가 가능합니다. 따라서 국내 소비자들도 기기의 가격만으로도 충분히 매력적인 요소로 볼 가능성이 높습니다.

    그리고, 이러한 킨들파이어의 진출은 국내 태블릿 시장에 큰 변화를 줄 것입니다. Yes24나 Tving 혹은 삼성전자 까지, 비슷한 수준의 기기들을 내놓을 가능성이 높아지게 됩니다. 소비자들은 더 좋은 기기를 더 낮은 가격으로 접근할 수 있게 되고, 결론적으로는 킨들 파이어로 인한 태블릿의 HW경쟁이 콘텐츠 마켓의 크기 증가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이러한 경쟁 구도에는 국내의 경우, 아마존이 얻는 이익보다는 기존의 콘텐츠 플레이어들이 가져갈 파이가 커질 수도 있습니다. 한편으로는 아마존을 경쟁자로서 경계하지만, 그들이 진출함으로서 하드웨어 플랫폼 보급에 앞장서준다면 오히려 콘텐츠 시장 전체의 파이를 키우면서 더 좋은 결과를 가져 올 수도 있을것입니다.

    안드로이드의 보급으로 인해 가장 큰 파이를 가져가게 된 기업은 아이러니 하게도 국내의 검색 강자 네이버였고, 그 다음이 구글이 되었습니다.

  5. 클라우드 시장 – 드디어 AWS의 성능 좋아지겠네!

    또한 가장 긍정적으로 여기는 것은 AWS입니다. AWS는 아마존의 클라우드 서비스인데, 국내에는 CDN등의 인프라가 부족하여 성능이 낮은 편이지만, 가격 경쟁력이나 서비스 면에서는 이미 국내의 KT 클라우드등의 유사 클라우드 서비스 대비 훨씬 좋은 경쟁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학생들과 기업들에게 매우 반가운 소식이 될 수 있는것이 바로 이 AWS라고 할 수 있습니다. 반대로 호스팅업체와 기존의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업체들에게는 위기가 되겠네요.

  6. Open API – 국내의 3rdPaty 앱들이 등장 할 것인가?

    궁극적으로 저는 아마존을 매우 높게 평가하는 이유는 이 기업의 모든 서비스들은 API화 되어있다는 것입니다. 국내의 경우 한참 Open API에 대해 시끄러웠으나 그 거품이 꺼져 버려 개방형 기술이 가지고 있는 장점을 체험하기에는 쉽지 않습니다. 개방형 기술의 정점에 있는 아마존의 진출은 국내의 기업들에게는 새로운 기회가 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정작 판매를 하는 물건을 판매하는 판매자들에게는 별로라고 예상했던 아마존은 오히려 개발자나 새로운 서비스를 기획하는 회사에게 새로운 기회가 될 수도 있습니다. 또 성공사례가 생긴다면 국내의 기업들에게도 새로운 충격과 돌파구를 만들어줄지도 모르는 일입니다.

글 : 숲속얘기
출처 : http://goo.gl/vQ3nBw

About Author

/ fstory97@naver.com

숲속얘기군은 꼬꼬마때 부터 컴퓨터를 좋아해, 컴퓨터학과를 졸업, 네이버에서 개발,기획을 거쳐, 현재 소프트웨어정책연구소에서 일을 하고 있습니다. 부족하지만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많은 분들과 배우며 성장하고 싶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