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도XP 내달 8일 지원 종료…KISA, 백신 무료 제공

0
▲ 마이크로소프트(MS) 홈페이지 제공

▲ 마이크로소프트(MS) 홈페이지 제공

마이크로소프트(MS)의 개인용컴퓨터(PC) 운영체제(OS) 윈도XP 지원 종료가 한 달도 채 남지 않았다. PC 보안에는 비상이 걸렸다. 이에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가 전용 백신을 제작해 무료로 보급하겠다고 나섰다.

MS는 오는 4월 8일 이후부터 윈도XP를 위한 PC보안, 버그 수정, 온라인 기술 지원 등을 제공하지 않는다. 때문에 윈도XP 사용자들은 지원 종료일 이후부터 최신 보안 위협 등에 대해 노출될 수 밖에 없다.

이를 막기 위해서는 개인 및 기업 사용자들은 윈도7, 윈도8 등 상위 윈도 버전으로 전환해야 한다. 하지만 지원 종료까지 20여 일 남짓 남은 상황에서 100% 전환을 기대하기는 어렵다는 게 업계 관측이다.

MS는 국내 개인, 기업의 윈도XP 평균 사용률이 지난해 2월 33.52%에서 지난달 기준 15.46%로, 1년 만에 절반 가량 줄어들었다고 16일 밝혔다. 꾸준히 윈도XP 기술지원 중단을 홍보하고 상위 OS 버전 업그레이드를 권장한 결과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충분치 않다고 지적한다. 여전히 상당수 사용자가 서비스 종료에 따라 보안 위협에 고스란히 노출돼 있기 때문이다.

보안 전문가들은 “정보 부족, IT 전문성 부족, 예산 문제 등으로 윈도XP 지원 종료일 전에 보유 PC의 OS 상위 버전 전환은 100% 이뤄지기 힘들 것”이라며 “특히 중소기업이 보안 지원을 받지 못할 경우, 고객 정보 유출의 표적이 될 가능성도 있다”고 지적하고 있다. 국내 중소기업의 윈도XP 사용률은 국내 전체 사용률의 2배인 30%에 육박한다.

윈도XP 보안 지원 중단으로 보안 위험성이 높아지자 KISA는 전용 백신 제작 지원에 나서겠다고 17일 밝혔다.

KISA는 오는 4월 8일 이후 윈도XP의 신규 보안 취약점을 악용한 악성코드가 발견될 경우 전용 백신을 제작해 무료로 보급할 계획이라고 17일 밝혔다. 또한 윈도XP 신규 보안 취약점을 파고드는 악성코드를 조기에 발견하기 위해 모니터링도 강화한다.

윈도XP 전용 백신 다운로드에 대한 자세한 공지사항은 한국인터넷진흥원 홈페이지 공지사항 페이지(http://www.boho.or.kr/kor/notice/noticeView.jsp?p_bulletin_writing_sequence=20703)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시만텍, 안랩 등 보안 업체 역시 윈도XP에 대한 백신을 수년 간 제공할 예정이다. 하지만 이것만으로 안심할 수는 없다는 지적이다. PC가 중요한 보안 업데이트를 즉각 공급받지 못하기 때문에, 업체의 백신만으로 보안 위협에 충분히 대처하기는 어렵기 때문이다.

때문에 MS는 계속해서 상위 윈도 OS로 업그레이드할 것을 강조하고 있다. MS 관계자는 “지원 서비스 종료로 보안과 개인정보 도난과 관련한 위험성이 높아졌다”며 “PC가 중요 보안 업데이트를 지원받지 못하면서 유해 바이러스, 스파이웨어, 기타 악성 소프트웨어에 취약해 져 데이터나 정보를 도난당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본 기사는 채널IT와의 제휴를 통한 전재이므로 무단전재, 재배포를 금합니다.

글 : 정보영 기자(채널IT)
출처 : http://goo.gl/659xob

About Author

/ gidukim@skyhd.com

재미있고 쉬운 IT채널, 대한민국 유일의 IT전문 채널입니다. www.channelit.co.kr 올레TV/스카이라이프(HD) : 채널2번, 22번 스카이라이프(SD) : 259번 C&M :채널 54번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