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 달라진 왓챠, 개인화 서비스 대폭 강화

0

watcha_2.0

프로그램스는  자사의 개인화된 영화 서비스 왓챠의 새 버전인 ‘왓챠2.0’을 출시했다. 기존 왓챠는 단순히 영화를 추천하기만 했다면, 왓챠 2.0은 추천 받은 영화를 바로 감상할 수 있게 도와준다. 추천 받은 영화를 편리하게 볼 수 있도록 하기 위해,  6개 대기업과 동시다발적으로 제휴를 맺었다.

우선 사람들이 영화관에서 가장 영화를 많이 본다는 것에 착안, 영화관 관련 기능을 대폭 강화했다. 특정 지역의 주변 극장 시간표를 모아서 한 눈에 비교할 수 있다.

TV 관련 기능도 강력해졌다. 헬로tv, Btv, U+ tvG, 스카이라이프와 제휴를 맺고, 우리 집 IPTV/디지털케이블TV에서 볼만한 영화를 추천해 준다. 가격, 장르 등으로 필터해서 따로 확인할 수도 있다.

모바일 영화 감상 연결도 제공한다. 호핀(hoppin), 티빙(tving), 곰TV, U+HDTV 등과 제휴해 추천 받은 영화를 스마트폰으로 감상할 수 있다. 기존 호핀(hoppin)과의 제휴의 연장선이다.

마지막으로 고유의 취향 분석 기술로 사용자와 다른 사용자 간의 취향 유사도를 알려 주고, 개인의 영화 취향 분석을 확인할 수 있다. 기술을 이용해 다른 영화 매니아들과 교류할 수 있는 독창적인 컨텐츠를 강화했다.

왓챠는 현재 정식 런칭 1년만에 85만 회원을 모으며 성장 중이다. 6월 현재 영화 별점 평가 1억 개를 돌파했다. 한국인의 영화 취향을 가장 잘 아는 회사다.

프로그램스의 박태훈 대표는 “오늘 영화 뭐 볼까?란 고민을 없애버리는 것이 왓챠의 목표다”라며 “앞으로 영화 외의 다른 분야 및 글로벌 진출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버섯돌이(mushman@venturesquare.net)

About Author

/ mushman1970@gmail.com

실리콘밸리의 스타트업 생태계에 매료되어 벤처스퀘어를 공동으로 창업한 후 다른 곳에서 열심히 서비스를 만들다가 복귀. 현재 벤처스퀘어 안살림과 미디어 부문을 맡아서 활동 중. '버섯돌이의 인사이드 소셜웹' 블로그를 운영 중이며, 스타트업 액셀러레이션과 국내 스타트업 생태계 조성에 관심이 많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