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적인’ 커피를 꿈꾸는 스트롱홀드, 10억 투자 유치

0
스트롱홀드 우종욱 대표

스트롱홀드 우종욱 대표

벤처스퀘어에서도 다룬적이 있는 ‘세계에서 가장 과학적인’ 커피를 꿈꾸는 스타트업이 있다. 바로 스트롱홀드이다. 커피에 대한 전문적인 지식을 가지고 시작한 스타트업은 아니지만, 한국 커피 시장의 성장 가능성을 보고 도전끝에 어느덧 ‘로스팅’의 전문가가 된 그들이다.

그리고 17일, 소프트뱅크벤처스가  스마트 커피 로스터(Roaster) 개발기업인 스트롱홀드 테크놀로지에 10억원을 투자했다고 밝혔다.

깔끔하고 세련된 디자인의 에스트리니타(S.TRINITA)

깔끔하고 세련된 디자인의 에스트리니타(S.TRINITA)

스트롱홀드 테크놀로지는 가스를 사용해 커피 생두를 볶는 기존 로스터와는 달리 오로지 전기만을 사용하여 자동과 반자동뿐 만이 아니라 수동모드로도 로스팅을 구현하는 혁신적인 제품인 에스트리니타를 개발, 생산하고 있다. 에스트리니타를 사용하면 커피 생두를 가열하는 온도와 시간, 압력 수분 등의 조건을 통제할 수 있어 고도의 전문적인 로스팅이 가능하다. 또한 사전에 프로그램이 된 로스팅 프로파일을 이용한 자동기능을 구동하면 숙련된 전문가가 아니어도 원하는 원두의 맛을 낼 수 있으며, 이를 통해 매장의 원두 품질 향상 및 비용 절감 효과를 가져온다.

커피원두모양의 환풍구가 인상적인 에스트리니타의 윗부분

커피원두모양의 환풍구가 인상적인 에스트리니타의 윗부분

현재까지 회사는 커피 프랜차이즈, 커피숍, 골프장, 레스토랑 등과 총 150대의 계약을 체결했으며 중국 등 해외에서도 러브콜이 잇따르고 있어 올해 약 300대 이상의 판매를 예상하고 있다.

투자를 담당한 소프트뱅크벤처스의 위현종 책임심사역은 “커피 산업이야 말로 세계 최대 상품 산업 중 하나로 성장 잠재력이 무한하다고 생각한다”며 “스트롱홀드 테크놀로지는 디지털기술과 기계설계기술, 그리고 응용화학기술 등의 상이한 분야의 기술들이 완벽하게 조화로운 융합을 일구어 낸 제조업 분야에서는 보기 드문 스타트업이다. 이들의 IT기술과 커피 로스팅 기계에 대한 전문성이 바탕이 되어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투자 배경을 밝혔다.

스트롱홀드 테크놀로지의 우종욱 대표는 “커피 산업에서 스마트 로스터의 도입은 마치 카메라가 필름에서 디지털로 바뀌면서 전문성과 대중성을 동시에 만족시킨 사례와 같은 진보”라며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시장이 크고 거리가 가까운 중국을 시작으로 일본, 미국 유럽 등으로 점차 영업망을 넓힐 계획”이라고 밝혔다.

글 : Jay (mj@venturesquare.net)

About Author

/ hahaah89@naver.com

벤처스퀘어 에디터 조명아, Jay입니다. 영국에서 브랜딩 PR을 공부했고, 스타트업의 브랜딩 전략 및 홍보에 관심 많습니다. 벤처스퀘어에서는 주로 영문 글 번역과 기사 편집을 맡고 있습니다. 공차의 타로슬러쉬를 사랑합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