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콘텐츠진흥원, 도쿄게임쇼 2014서 한국공동관 운영

0

2014-09-17 09;39;13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오는 18일부터 21일까지 개최되는 일본 최대 규모의 게임 전시회인 도쿄게임쇼(Tokyo Game Show 2014) 기간 중 우리 게임기업들의 일본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한국공동관을 운영한다. 

한콘진은 일본 마쿠하리메세 전시장에서 개최되는 도쿄게임쇼 2014 행사 기간 중 18, 19일 양일 간 진행되는 비즈니스데이(B2B)에 마상소프트, 게임어스, 스튜디오 도마 등 국내 게임업체 10개사가 참가하는 ‘한국공동관’을 운영해 해외 바이어들과의 1:1 비즈매칭을 진행한다. 한국공동관에는 오는 11월 부산에서 개최되는 지스타 홍보관도 설치해 관람객을 대상으로 홍보를 펼칠 예정이다. 

한국공동관에서는 게임어스(대표 배상철)가 개발한 모바일 디펜스 게임 <Canimal Wars>를 비롯해 마상소프트(대표 강삼석)의 비행 시뮬레이션 게임인 <AIR WARS> 등 모바일, 온라인, 기능성 게임 등 다양한 장르의 게임들을 해외 바이어들에게 선을 보일 예정이다. 

한콘진은 한국공동관 참가 업체들의 실질적인 성과 확보를 위해 적극적인 지원을 펼친다는 방침이다. 먼저 참가업체와 해외바이어간 비즈매칭 확대를 위해 참가업체의 상세한 정보를 담은 온·오프라인 디렉토리북을 사전에 제작해 해외 바이어들을 대상으로 지속적인 홍보를 실시하고 있다. 

또 현장에서의 원활한 상담 진행을 위해 업체별로 통역 전담 인원을 배치하고, 일본 진출의 노하우를 전수하기 위한 참가업체 간담회를 진행하는 등 국내 게임업체들의 일본 진출을 효과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한국콘텐츠진흥원 김상현 방송게임산업실장은 “단순 전시를 넘어 해외 개발사, 퍼블리셔, 마켓사업자 등과 네트워크를 구축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면서 “특히 과거 콘솔게임 중심의 도쿄게임쇼가 최근에는 모바일게임도 비중 있게 다루고 있어 많은 해외 바이어들이 한국공동관을 찾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1996년 처음 개최된 도쿄게임쇼는 세계 3개 게임전시회 중 하나로 2013년에는 352개 업체 참가, 27만여 명의 관람객이 방문 했다. 올해도 소니컴퓨터엔터테인먼트, 캡콤, 스퀘어에닉스, 일렉트로닉아츠(EA), 워게이밍 등 대규모 게임업체가 참가할 예정이다. 

참가업체 내역은 여기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 : 김재학 

About Author

김재학 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 원주사무소장
/ him2017@naver.com

이끌든지, 따르든지, 비키든지. 현재 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 원주사무소장을 맡고 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