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쉬코리아, 추가 투자 유치 성공···누적 투자 총 40억원

0

생필품 전문 배달앱 ‘부탁해!’와 프리미엄 당일배송서비스 ‘메쉬프라임’ 등을 서비스하는  메쉬코리아 가 동문파트너즈를 비롯한 투자자들로부터 추가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동문파트너즈(다음카카오 청년창업투자조합)이외에도 이번 투자에 참가한 업체는 신한캐피탈, 서울투자파트너스, 솔본인베스트먼트로 메쉬코리아의 성장 가능성에 주목해 투자를 결정했다. 이번 투자 금액은 비공개. 메쉬코리아가 지금까지 유치한 누적 투자 금액은 총 40억원이다.

0106

2013년 1월 법인 설립 이후 메쉬코리아는 맛집 및 생필품 전문 배달앱 ‘부탁해!’와 프리미엄 당일배송서비스 ‘메쉬프라임’을 통해 배달이 되지 않는 음식점은 물론 생활용품 등을 배달 서비스 사업자와 상점을 연결해주는 실시간 유통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메쉬코리아가 기존의 서비스들과 차별화되는 점은 콜센터 중계를 통한 아날로그적인 과정을 생략하여 수수료 비용발생을 최소화 시켰다는 것이다. 특히 전산화 된 ‘주문정보를 처리하는 방법 및 그 디바이스’ 특허를 지난해 5월 등록하기도 했다.

신규로 유치한 투자금액을 메쉬코리아는 기획, 운영, 마케팅 및 개발 분야에 활용할 계획이다. 안정적인 재무환경이 확보된 만큼 2015년에는 배달기사와 상점 및 이용자 확보와 서비스 경쟁력 강화에 주력할 방침이다.

메쉬코리아 유정범 대표는 “메쉬코리아는 고객의 주문에서 배달까지의 전 과정이 전산 처리됨으로써 기술적으로나 효율적으로도 가장 최적화된 배달앱과 종합물류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며 “신규 투자유치를 통해 기존 사업 확장은 물론 무인화 자동배차 시스템 알고리즘을 고도화시켜 해외에도 솔루션을 공급하는 등 점차 영업망을 넓힐 계획이다.”고 전했다.

이번 투자를 이끈 동문파트너즈 서상영 파트너는 “배달음식을 포함한 우리 나라 배달시장 규모는 30조원에 달해 성장 잠재력이 무한하다”며 “메쉬코리아는 IT기술을 기반으로 통합 물류 허브망을 구축해낸 뛰어난 스타트업 기업으로서 종합물류시장에서의 성공 가능성에 주목해 투자를 결정했다” 고 밝혔다.

벤처스퀘어 에디터팀 editor@venturesquare.net 

About Author

벤처스퀘어
/ editor@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편집팀에서 배포하는 콘텐츠입니다. 벤처스퀘어는 1인 창조기업, 청년기업, 벤처 기업 등을 대상으로 대기업/중소기업/벤처기업/연구기관 등에서 선보이는 기술, 제품, 트렌드, 컨설팅 등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아울러 디지털 시대에 어울리는 라이프 스타일에 대한 콘텐츠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