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리바바, 이스라엘 스타트업 비주얼리드 인수

중국 전자상거래업체 알리바바가 이스라엘 QR코드 스타트업 ‘비주얼리드’를 인수한다고 20일(현지시간) 밝혔다.

알리바바는 구체적인 투자 규모를 공개하지 않았지만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소식통을 인용해 인수가격이 600만달러 가량 된다고 보도했다.

QR코드는 바코드보다 훨씬 많은 정보를 담을 수 있는 사각형 격자무늬의 2차원 코드다. 스마트폰으로 QR코드를 스캔하면 관련 정보를 받을 수 있다. QR코드는 스마트폰 이용자들에게 애플리케이션이나 쿠폰, 판촉행사 참석권 등을 제공하는 데 활용할 수 있는 유용한 마케팅 수단이 된다. WSJ는 중국에서 특히 인기가 많고 일본에서도 수요가 늘고 있다고 전했다.

이스라엘 텔아비브에 있는 비주얼리드는 다양한 색깔과 애니메이션으로 QR코드를 더 두드러지게 하고 기업의 로고 등을 삽입할 수 있는 기술을 갖고 있다.

이 기사는 매일경제와의 제휴를 통한 전재이므로 무단전재, 재배포를 금합니다.

글 : 김덕식 기자(매일경제)
원문 : http://goo.gl/sNRDpe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