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최대 액셀러레이터, 한국에서 최초로 ‘핀테크 피치데이’ 열어

0

국내 핀테크 스타트업들이 해외 핀테크전문가들의 조언을 받을 수 있는 뜻깊은 자리가 마련됐다.

9일  서울 강남 디캠프에서 싱가포르의 핀테크스타트업 육성기관인 ‘스타트업부트캠프 핀테크’는 한국핀테크포럼과 공동으로 ‘핀테크피치데이’행사를 열고 국내 핀테크 스타트업의 사업모델에 대한 실질적인 조언을 해주었다.

Markus Gnirck_Key note-1

마커스 그너크

이날 행사는 피치데이와 디파티 등 1, 2부로 나누어 진행됐다. 피치데이행사에서는 국내 핀테크 스타트업 9개 업체가  스타트업부트캠프 핀테크의 마커스 그너크(Markus Gnirck) COO, 넥스트뱅크 창업자 롭 핀들리(Rob Findlay), 인포콤인베스트먼트의 개빈 리(Gavin Lee)등 해외 핀테크 전문가와 김경호 하나금융지주 미래금융지원팀부장 등 국내전문가들 앞에서 사업 소개 발표후 1대1 멘토링을 갖고 조언을 듣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후 오후 5시부터 진행된 디파티행사에서는 스타트업부트캠프 핀테크의 마커스 그너크가 핀테크 생태계를 발전시키는 방법을, 넥스트뱅크의 롭 핀들리가 금융권과 핀테크스타트업의 협력방법에 발표하고 국내 핀테크  산업 관계자들과 교류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이날 행사는 한국핀테크포럼, 은행권청년창업재단, 스타트업 얼라이언스등 3개 기관이 공동으로 주관했다.

박소영 페이게이트 대표는 “이번 행사를 통해 “여러 가지 규제 장벽 때문에 기술적 우위를 보유했음에도 사업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업체들에게 해외 진출 모색이라는 새로운 기회가 주어진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날 한국스타트업들의 발표를 듣고 멘토링시간을 가진 스타트업부트캠프 핀테크의 마커스 그너크 COO는 “한국의 핀테크열풍이 시작된지 얼마 안됐다고 들었는데 벌써 더치트나 테라펀딩 같은 흥미로운 스타트업들이 있다는 알게 되서 놀랐다”며 “한국의 은행관계자들도 참석해서 스타트업과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 인상적이다”라고 말했다.

행사를 기획한 스타트업부트캠프는 유럽 최대의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로 포브스와 이코노미스트에서 유럽 최고의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로 선정된 바 있다. 스타트업부트캠프는 2010년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생겨 현재는 유럽 각지에 지사(암스테르담, 베를린, 에인트호벤, 런던, 바르셀로나 등 6개)를 두고있으며, 텔아비브, 싱가폴 등 중동과 아시아 지역에도 지사를 두고 있다. 각 지사는 지역의 특성에 맞춰 특정 산업의 스타트업을발굴, 육성하고 있으며 이번 핀테크 피치 데이는 핀테크 산업을 주관하는 싱가폴 지사에서 주최했다.

 

벤처스퀘어 에디터팀 editor@venturesquare.net

About Author

벤처스퀘어
/ editor@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편집팀에서 배포하는 콘텐츠입니다. 벤처스퀘어는 1인 창조기업, 청년기업, 벤처 기업 등을 대상으로 대기업/중소기업/벤처기업/연구기관 등에서 선보이는 기술, 제품, 트렌드, 컨설팅 등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아울러 디지털 시대에 어울리는 라이프 스타일에 대한 콘텐츠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