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프모바일, 스마트워치 초기화면 디자인으로 웨어러블 시장 노크 

0

네이버의 모바일 자회사 캠프모바일이 디자인으로 웨어러블 시장의 문을 두드린다.

캠프모바일은 스마트워치의 초기 화면을 사용자가 선택할 수 있도록 하는 ‘워치 마스터(Watch Master)’ 43 종을 선보였다. 3월 중으로는 100개 이상의 차별화된 디자인 라인업을 선보일 예정이다.

[참고이미지] 캠프모바일 Watch Master

캠프모바일은 하드웨어만으로는 디자인 다양성을 보여주기 어려운 웨어러블 시장에서 소프트웨어 디자인의 가치가 중요하다고 판단하고, 지난해 말부터 도돌런처 등 캠프모바일 서비스를 만들어온 사내 디자인 전문가들을 중심으로 스마트워치용 디자인을 준비해왔다.

이번에 공개된 워치 마스터는 스마트워치를 시계답게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들겠다는 컨셉으로, 아날로그 시대의 시계처럼 깔끔하고 실용적인 디자인을 담고 있다.

개별 워치 마스터 디자인에는 시계 디자이너의 이름이 병기되며, 사용자는 합리적인 가격으로 시계 디자인 그룹 캠프모바일이 인증한 스마트워치 디자인을 경험할 수 있다.

캠프모바일은 새로운 디자이너 발굴을 위한 프로젝트도 함께 가동할 계획이다. 캠프모바일은 스마트워치에 관심이 있는 디자이너라면 누구나 간단한 스케치 등의 형태로 참여할 수 있는 프로젝트를 준비 중이다. 디자이너의 이름을 내 건 시계 디자인 판매에 따른 수익은 해당 디자이너와 분배할 예정이다.

캠프모바일의 이람 대표는 “스마트워치의 경우, 사용자가 제품 디자인을 마음대로 바꿀 수 없는 일반 시계와 달리, 시시각각 변화하는 사용자의 패션 니즈를 반영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를 통한 디자인이 중요하다”며, “웨어러블 시장에서 디자인이 점차 중요해지는 만큼, 스마트워치 디자이너 생태계를 육성해갈 것”이라고 밝혔다.

전아림 arim@venturesquare.net

About Author

/ arim@venturesquare.net

스타트업과 눈을 맞추고 이야기할 수 있어 행복합니다. 스타트업에게 도움되는 소식을 빠르고 알기쉽게 전하겠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