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중견기업의 핵심 연구인력, 박사로 키운다!

중소·중견기업 연구인력이 박사 학위과정을 밟도록 지원하는 제도가 하반기부터 시범 운영됩니다!

중소기업청(청장 한정화)은 전문연구인력 채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의 고급인력 직접 육성을 지원하기 위해, 올해 가을학기부터 「박사과정 중소기업 계약학과*」를 운영할 대학을 모집한다고 밝혔는데요.

연구인력

* 중소기업인력부족률(중기청, ’13년, %) : 사무직(0.93), 연구직(3.14), 생산직(3.30)
* 계약학과란? 산업체가 맞춤형 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교육기관과 계약에 의해 설치·운영하는 학위과정

지원대상은 이공계열 박사학위 과정을 운영할 수 있는「고등교육법」제2조에 의한 대학으로 학과 운영비를 지원 받으며, 운영방식은 대학-기업-근로자가 계약체결을 통해 대학은 기업이 요구하는 학위과정을 운영하고, 기업은 등록금의 일부를 지원하고, 근로자는 학위 취득 후 1년 이상 의무 근무를 하게 됩니다.

이 사업을 통해 학위과정을 밟게 되는 학생은 학위과정을 이수하는데 필요한 등록금의 65%까지 정부로부터 지원받게 되며, 학생이 근무하는 기업도 학생이 부담하는 등록금의 50% 이상을 부담하게 됩니다.

2015-03-20 11;24;41

또한, 학위취득 후에는 소속기업에 1년 이상 의무적으로 근무하여야 합니다.

​중소기업청이 현재 지원하고 있는 「중소기업 계약학과」는 석사과정 14개, 학사 과정 17개, 전문학사 과정 13개로 총 44개 과정이 운영 중에 있으며, 금년에 박사 과정 3개 학과를 시범 운영한 후 신청수요 및 운영성과 등에 따라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하니 많은 관심 보내주세요.

글 : 중소기업청
원문 : http://goo.gl/wxho02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