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카, 2014년 매출 실적 전년대비 600% 성장

0

카쉐어링 서비스인 쏘카는 공시를 통해2014년 매출 147억원을 달성해 전년대비 600% 가까이 성장했다고 밝혔다.

쏘카의 이 같은 성장은 이용자가 가장 가까운 곳에서 차량을 이용할 수 있도록 차량 규모와 커버리지를 늘리는데 집중함과 동시에 업계를 리드하는 마케팅 전략으로 차량 규모에 맞는 신규 회원 유치에 성공했기 때문이다. 쏘카는 데이터 기반의 빠른 의사결정 구조를 주요 성장 원인으로 꼽았다.

1. 쏘카차량

쏘카는 작년말 업계 최초로 회원 50만명을 달성하고 올해 1분기에만 10만명의 신규가입자를 유치해 누적 회원수는 60만명을 넘어섰다. 지난 3월에는 이용건수 10만건, 서비스 개시 3년만에 업계 최초로 2천대를 돌파했다. 글로벌 대표 카쉐어링 서비스인 집카(Zipcar)가 7년만에 2천대를 넘었다.

카쉐어링은 새로운 개념의 이동수단으로 기존 렌터카나 택시와 종종 비교되어왔다. 하지만 렌터카는 일 단위 대여가 기본이고 택시는 평균 이동거리 5.4km, 요금 6천원(2012년 서울시 택시정보시스템 분석자료) 정도의 짧은 이동이 위주인 반면 쏘카 이용자들은 평균 5.2시간을 대여해 약 60km를 이동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용패턴이 기존 렌터카나 택시 수요를 대체한다고 보기 어렵고 기존 시장과 충돌없이 자체적으로 성장을 지속하고 있기 때문에 카쉐어링을 통해 초단기 차량대여 시장이 새롭게 열리고 있다고 볼 수 있다.

쏘카 김지만 대표는 “당초 예상보다 더 가파르게 회원수가 증가하고 있어 올해 누적 회원수 200만명, 차량은 3,500대까지 확대해 연 매출 500억을 목표로 하고 있다.” “내년 서비스 차량이 5천대를 넘어서면 매출규모 1천억원대 시장으로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으며, 매출 성장에 따른 이용자 만족을 위해 서비스 품질과 이용자 커뮤니티 강화에 더욱 중점을 둘 것”이라고 밝혔다.

벤처스퀘어 에디터팀 editor@venturesquare.net

About Author

벤처스퀘어
/ editor@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편집팀에서 배포하는 콘텐츠입니다. 벤처스퀘어는 1인 창조기업, 청년기업, 벤처 기업 등을 대상으로 대기업/중소기업/벤처기업/연구기관 등에서 선보이는 기술, 제품, 트렌드, 컨설팅 등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아울러 디지털 시대에 어울리는 라이프 스타일에 대한 콘텐츠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