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존분기 실적 발표, 클라우드 서비스의 놀라운 영업 이익률로 주가 폭등

0

클라우드 서비스(Cloud Service)라는 단어는 여러가지 의미로 사용됩니다. 보통의 사람들에게는 드랍박스(DropBox)나 에버노트(Evernote)처럼 온라인상에 나만의 저장 공간이 있고 그 공간에 파일이나 자료를 언제 어디서든 손쉽게 업로드하고 다운로드 할 수 있는 서비스가 떠오를 겁니다.

IT 분야에 종사하시는 분들이라면 이러한 고객향(Customer Facing) 의미 이외에 서비스를 구성하는 인프라스트럭쳐(Infrastructure)를 보다 유연하고 자유롭게 쓸 수 있게 해주는 서비스를 떠올리는 경우가 더 많을 겁니다.

아마존(Amazon)은 온라인 전자상거래를 대표하는 이미지로 많이 각인되어 있습니다. 근래 해외직구 열풍이 불면서 아마존을 이용해보신 분들이 주변에 급격하게 증가한 것을 보더라도 명실공히 세계 최대 규모의 전자상거래 사이트라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그렇지만 아마존은 하드웨어(Kindle)도 만들고 컨텐츠 사업(동영상, 전자책)도 하고 있으며 아마존 웹 서비스(AWS, Amazon Web Service)라는 세계 최대의 클라우드 인프라스트럭쳐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습니다.

스크린샷_2015-04-27_오전_9.06.00
아마존은 일종의 유통 사업자로서 우리가 흔히 아는 오픈마켓과 비슷한 사업구조를 가지고 있습니다. 매출은 높게 잡히지만 실제 이익률은 상당히 낮은 결과가 나올 수 밖에 없는 형태입니다. 때문에 아마존의 실적도 이런 구조에서 크게 벗어나기 힘들었던게 사실입니다. 아마존 웹 서비스 역시 대량의 하드웨어를 투입하여 가능한 효율성을 높여 사용자들에게 배분하고 판매하는 구조이긴 하지만 주기적인 대규모의 투자, 더 많은 거점에 장비를 설치하고 운영, 유지보수 해야 한다는 관점에서 봤을때 적자를 기록하고 있을 것이라는 견해가 많았습니다.

스크린샷_2015-04-27_오전_9.06.30

클라우드 기반의 인프라 사업은 이를 이용하는 사람의 입장에서는 무척 유연하고 좋은 플랫폼의 형태이지만 제공하는 사업자는 서비스의 가용성 수준(SLA, Service Level Agreement)를 맞추고 유지하면서 장애라던가 재난 상황에서도 특별한 문제 없이 지속적으로 사용자들이 예상하는 성능과 가용성을 제공해야만 하는 숙제를 안고 있습니다. 때문에 비용이 많이 들어갈 수 밖에 없고 투자에 대한 회수가 쉽지 않다는 것이 시장의 중론이고 많은 클라우드 사업자들이 실제로 적자를 내고 있기도 합니다.

스크린샷_2015-04-27_오전_9.09.25
그런데 이번 아마존의 실적발표에서 아마존 웹 서비스에 대한 실적을 별도로 공개하면서 시장이 크게 동요하고 있습니다. 아마존은 AWS 부문에서 분기 기준으로 15억 6천만달러를 기록했고 영업이익은 2억 6,500만달러를 기록하여 약 17%의 영업이익률을 보여줬습니다.

더 놀라운 것은 이번 분기 실적 발표부터 AWS 를 별도 표기하기 시작하면서 지난 1년간의 실적에 대해서도 AWS 부문을 별도 표기한 데이터입니다. 지난 1년동안 AWS 는 지속적인 성장을 했고 한번도 적자를 기록한 적이 없었습니다. YoY 기준으로 매출이 약 50% 성장한걸 보면, 경쟁 사업자들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아마존은 여전히 최강의 클라우드 사업자임이 분명한 것 같습니다.

아마존 2015년 1분기 실적 발표자료 직접 확인해보기

글: 노피디
원문: http://nopdin.tistory.com/1654

About Author

/ ds1dbx@gmail.com

아카마이 코리아 Professional Services 팀에서 고객들의 웹 서비스를 보다 빠르게 전세계의 엔드유저들에게 전송할 수 있도록 하는 일을 하고 있다. 2004년부터 삼성SDS에서 Software Engineer 로 일하면서 윈도 모바일과 SAP 시스템간의 연동 프로젝트를 다년간 수행했고, SK텔레콤의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인 "T cloud biz"의 서버 상품 Product Manager 로 근무하면서 다양한 클라우드 상품을 출시한 바 있다. 클라우드와 스타트업에 대한 관심이 많아 다수의 강연을 진행했고 블로그를 통해 업계의 동향을 많은 사람들에게 전하는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 저서로는 "소셜 네트워크로 세상을 바꾼 사람들" (길벗, 2012), "지하철 유실물" (인디북, 2004) 등이 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