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처투자 작년보다 25.6% 증가

0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림 출처 : http://www.flickr.com/photos/adam_t4/3121511810/

중소기업청(청장 김동선)은 금년도 벤처캐피탈 투자 실적을 분석한 결과 펀드결성의 호조와 경기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고조되면서 벤처투자의 상승세가 지속되고 있다고 밝혔다.

실제 금년도 1∼9월 신규 벤처투자 규모는 7,281억원으로 전년 동기(5,798억원) 대비 25.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신규투자 증가와 함께 투자잔액 역시 9월말 현재 2조 9,786억원으로 전년 동기(2조 6,894억원) 대비 10.8% 증가하였다.

투자 업종별로는 스마트폰, 3D 등으로 최근 각광받는 IT와 엔터테인먼트 분야 외에도, 일반제조와 생명공학 분야의 약진이 눈에 띈다.

최근 정부의 녹색·신성장 산업 육성 정책과 맞물려 에너지 절감, 리튬 2차전지, 신소재 개발 등 일반제조 분야에 대한 투자가 금년 상반기에 비해 2배 증가(1,105→2,179억원)하였으며, 또한 줄기세포, 유전자 조합, 바이오기기 등에 대한 투자가 확대되면서 생명공학 분야에 대한 투자 역시 금년 상반기(231억원)에 비해 3배 이상 증가한 703억원을 기록하였다.

금융위기의 여파로 급격히 감소했던 초기기업(창업후 3년 이내)에 대한 투자규모 역시 점차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투자금액, 투자를 받은 업체수 및 업체당 평균 투자금액(12.7억원→14.6억원) 모두 전년 동기 대비 증가한 모습을 보였다.

이처럼 벤처투자가 증가한 데에는 벤처펀드 결성규모 확대가 크게 작용하였다. 특히 금년에는 모태펀드 외에 정책금융공사와 한국IT펀드 등 소위 큰 손의 벤처투자 시장 참여로 펀드결성 규모가 ’00년 이후 최대치를 기록했던 전년도 수준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

금년 3분기까지 벤처펀드 결성 규모는 전년 동기(7,675억원)대비 61.5%나 증가한 1조 2,393억원을 기록하였으며, 벤처캐피탈의 운용재원도 7조 3,90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통상 펀드 결성금액이 3∼4년간 나누어서 투자되는 벤처투자의 속성을 감안할 때, 현재와 같은 투자 상승세는 당분간 지속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