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카카오, 핀테크 스타트업 두나무와 증권 서비스 협력 계약 체결

0

다음카카오는 15일, 두나무와 증권/금융 서비스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두나무는 카카오톡 기반의 모바일 소셜 증권투자 애플리케이션인 ‘증권플러스 for Kakao’를 운영하는 핀테크 전문 스타트업이다. ‘증권플러스 for Kakao’는 ‘14년 2월 출시후 1년 7개월만에 누적 다운로드수 70만건, 일 3천만 페이지뷰, 누적거래액 2조원을 돌파하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모바일 증권앱으로, 여타 증권앱들과 달리 소셜이 접목된 모바일 기반의 빠른 정보 공유로 개인 증권투자시장에서 새로운 투자 패러다임을 만들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다음카카오는 이번 협력을 통해 두나무와 공동으로 다음포털에서 제공하는 증권/금융 서비스 전반에 대한 대대적인 개선 작업을 추진하는 한편, 향후 해당 서비스 운영 일체를 두나무에 일임할 계획이다.

이번 서비스 협력 배경에 대해 다음카카오는, “스마트폰 앱을 통한 직접 투자를 선호하는 개인 투자자가 증가함에 따라 정보 중심의 기존 다음포털 금융 서비스에 대한 개선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며, “기존 서비스의 부족한 부분을 보완하고 경쟁사 대비 차별화된 증권/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모바일 영역에서 전문성을 갖춘 두나무와 협력하게 됐다”고 밝혔다.

다음카카오는 연내 완료를 목표로 다음포털 금융 서비스에 두나무의 증권 서비스를 접목해 고도화된 주식 차트 및 기업정보 제공, 해외시세 확충, 게시판 기능 강화 등 증권 서비스를 대폭 강화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종목 검색 도구인 스탁스크리너 도입, 모바일을 통한 실시간 추천/푸쉬 알림 제공, 소셜 트레이딩 기능 제공 등 신규 서비스도 확대 적용할 방침이다.

향후에는 개인 투자자 대상 새로운 투자 대안 및 양질의 금융 서비스 제공이라는 방향성을 갖고 펀드, 대출, 보험, 카드, 가계부 등 모바일향 종합 자산관리 서비스와 함께 다음카카오의 소셜서비스를 활용한 새로운 증권 및 금융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다음카카오는 이번 서비스 협력과 더불어 두나무가 보유한 기업 성장성에 대한 기대와 파트너 동반성장 차원에서 30억원의 직접 투자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다음카카오는 “플레이어가 많은 결제, 크라우드펀딩 분야와 달리 증권/투자라는 새로운 핀테크 영역에서 선두업체로 자리잡은 두나무의 높은 성장성이 예상돼 직접 투자도 함께 진행하기로 결정했다”며, “앞으로 양사간 전략적 파트너쉽을 통해 다음카카오의 다양한 서비스와 두나무의 전문역량이 시너지를 이뤄 모바일에 최적화된 통합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두나무 송치형 대표는 “모바일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다음카카오와의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함께 더욱 발전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다음카카오의 플랫폼과 두나무의 혁신적인 핀테크 기술의 시너지를 활용하여,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증권 및 금융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글/벤처스퀘어미디어팀 editor@venturesquare.net

About Author

벤처스퀘어
/ editor@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편집팀에서 배포하는 콘텐츠입니다. 벤처스퀘어는 1인 창조기업, 청년기업, 벤처 기업 등을 대상으로 대기업/중소기업/벤처기업/연구기관 등에서 선보이는 기술, 제품, 트렌드, 컨설팅 등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아울러 디지털 시대에 어울리는 라이프 스타일에 대한 콘텐츠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