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콘텐츠 스타트업 유럽·중화권 진출 지원

0

경기도는 도내 스타트업(초기 벤처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위한 ‘글로벌 허브(GLOBAL HUB)’사업 참가자를 오는 9월 25일까지 모집한다고 17일 밝혔다.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과 성공 모델을 발굴을 위한 사업으로, 콘텐츠 창업 시설 ‘판교 경기문화창조허브‘를 통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글로벌 허브’는 콘텐츠 스타트업의 유럽(프랑스, 덴마크) ,중국(북경), 싱가폴 3개 지역의 진출을 지원한다. 신청 대상 및 요건은 문화 콘텐츠 및 융합 콘텐츠 분야의 서비스 혹은 제품을 보유하고 있는 경기도 소재의 스타트업으로, 영어로 발표가 가능한 팀원이 있어야 한다.

1차 서류 및 발표 평가, 2차 전문가 평가를 거친 최종 10팀은 오는 11월 유럽, 중국, 싱가폴 3개 지역에서 공통으로 VC(Venture Capital, 창업투자자)와의 네트워크 및 투자 유치를 위한 IR(Investor relations, 기업설명활동), 피칭, 글로벌 기업 미팅을 진행한다.

유럽은 프랑스(파리), 덴마크(코펜하겐)를 방문한다. 프랑스 최대 미디어 그룹 비벤디(Vivendi)와의 협력을 통한 IR을, 코펜하겐에서는 창조 산업 스타트업 비즈니스 행사 ‘EBAN&CBC’에 참가한다.

중국(베이징)과 싱가폴은 지역별 IR, VC 네크워킹 외에 ‘Youku’, ‘Tencent Live’등 콘텐츠 기업 미팅, 중관촌(中關村, 첨단 제품 전문 상가)을 방문하고, 구글, 페이스북과의 비즈니스 미팅이 예정되어 있다.

도내 문화콘텐츠 스타트업을 육성하기 위해 지난 해 5월 경기도 판교 테크노밸리에 개소한 ‘경기문화창조허브’는 사무 공간 지원은 물론, 창업지원전문가 ‘문화창업플래너’ 양성, 기업 간 네트워킹 프로그램 제공 등 문화콘텐츠 창업 초기 기업 지원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펼치고 있다. 경기문화창조허브는 다양한 지원 사업을 통해 2,171개 스타트업을 지원 및 731개 일자리를 창출했다. 또한, 228개 기업의 창업을 지원했다.

프로그램 참여 신청은 9월 25일(금) 18:00시까지 온오프믹스(onoffmix.com/event/53571)를 통해 신청하면 되고, 문의는 판교 경기문화창조허브(031-776-4616)로 하면 된다.

경기도 관계자는 “글로벌 진출 역량이 미약한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직접적인 지원 효과가 기대된다”며, “다양한 프로그램 연계를 통해 사후 투자 유치 및 홍보 지원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벤처스퀘어미디어팀    editor@venturesquare.net

About Author

벤처스퀘어
/ editor@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편집팀에서 배포하는 콘텐츠입니다. 벤처스퀘어는 1인 창조기업, 청년기업, 벤처 기업 등을 대상으로 대기업/중소기업/벤처기업/연구기관 등에서 선보이는 기술, 제품, 트렌드, 컨설팅 등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아울러 디지털 시대에 어울리는 라이프 스타일에 대한 콘텐츠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