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플러스 2010 : Innovate Korea

0

세계적 거장들과 함께하는 첨단 기술과 지식의 하모니 !
‘테크플러스 2010 : Innovate Korea’ 개최

□ 지식경제부(장관 최경환)가 오는 11.9~10일 이틀간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새로운 시대, 세계의 중심으로”라는 주제로 ‘테크플러스 2010 : Innovate Korea(이하 테크플러스 포럼)’를 개최한다.

   ㅇ 지식경제부가 주최하고 한국산업기술진흥원(원장 김용근, KIAT)이 주관하는 테크플러스 포럼에서는 각 분야 혁신리더들의 지식을 공유하고 산업생태계의 새로운 발전전략을 제시하는 장이다.

   ㅇ 이번 포럼은 G20정상회의의 연계 행사로서, 아이디어 교류와 확산을 위해 대중을 대상으로 개최되는 대규모 행사이다. G20 정상회의는 각국 정상이 모여 글로벌 경제위기 이후 성장을 위한 국제공조를 논의하는 자리인 반면, 테크플러스 포럼은 국내외 혁신 대표주자들을 통해 종래 다른 분야로 여졌던 지식을 교류하고 융합,개방,창조의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기술혁신에 기여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 테크플러스(techplus)의 tech는 기술(technology), 경제(economy), 문화(culture), 인간(human) 4가지의 결합을 상징하며, 이들이 플러스(+) 함으로써 경계를 뛰어넘고 세상을 바꾸는 새로운 아이디어를 만들어 내자는 의미를 갖는다.


천재 로봇 공학자, R&D전략기획단장, 세계적 디자이너 등 한자리에 !
산업기술과 지식의 융합을 통한 새로운 패러다임 제시
□ 이번 테크플러스 포럼에서는 한자리에 모이기 힘든 국내외 명사들이 연사로 참석한다. 타드 브래들리 HP 수석부회장, 유럽 최고의 경제석학인 인시아드 경영대학원 이브 도즈 교수, 전 세계 과학계를 뒤흔든 천재 로봇공학자 데니스 홍, 타임지가 주목한 21세기형 지식인 재런 레이니어, 세계 산업디자인계의 거장 카림 라시드 등이 강연자로 내한한다. 국내에서는 황창규 지식경제R&D 전략기획단장, 정재승 카이스트 뇌공학과 교수,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 관장, 차세대 미디어 아티스트 신기운 등이 연사로 나선다.

   ㅇ ‘감성을 깨우는 신개념 지식콘서트’를 컨셉으로 표방하는 이번 포럼은 Eco, Art, Edge, Touch, Insight, Vision등 총 6개의 주제로 진행된다. Eco에서는 21세기형 산업구조는 어떻게 변해야 하는지에 대한 화두가 다뤄지고, Art에서는 소비자에게 감동을 주는 예술수준의 기술은 과연 어떠해야 하는지에 대한 이야기가 펼쳐진다. Edge에서는 남과는 다른 차별화된 기술만이 경쟁력을 갖는 시대에서 기존의 생각을 넘어 새로운 생각과 도전으로 세계적 명성을 얻은 리더들의 경험이 소개된다. 네 번째 Touch에서는 어떻게 하면 기술이 사람들에게 다가갈 수 있고, 사람들의 욕구는 기술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인간과 기술의 교감을 시도하는 이들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다섯 번째 Insight에서는 늘 접하지만 우리가 놓치고 있는 것들은 무엇인지를 간접탐색하기 위해 각 영역 최고의 자리를 지키는 이들의 강연이 준비된다.

   ㅇ 마지막 Vision에서는 ‘상상이 현실로 되는 세상’이라는 주제로 글로벌 CEO와 함께하는 미래, 그리고 지식경제 산업강국이 되기 위한 한국의 기술발전전략이 제시된다. 특히, B20 참석을 위해 방한하는 HP 타드 브래들리 수석부회장 등 글로벌 CEO들의 미래경영에 대한 발표가 있을 예정이고, 이어 열린 R&D체제 구축을 통해 산업발전 선도국으로 부상하기 위한 우리나라 “산업기술혁신 VISION 2020 전략”이 황창규 지식경제R&D전략기획단장을 통해 선포될 계획이다.


안경 없이 즐기는 3D 영상과 체육관에서 개최되는 한국판 TED…
포럼에 대한 고정관념을 깨라!
□ 이번 행사는 세계적 명성의 강연자들 뿐 아니라 형식과 내용면에서도 기존을 틀을 깨는 파격적 시도로 주목받고 있다. 여타의 다른 포럼들과 달리 대형체육관에서 개최함으로써 많은 R&D관계자들과 학생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하는 한편, 대중에게 친숙한 음악가 남궁연이 연사로 참석하고, 김장훈, 클래지콰이 등 대중가수의 축하공연도 마련된다.

   ㅇ 또한 특수 안경 없이 3D화면을 관람할 수 있고, 대형 영상과 음향기술이 총동원되는 첨단 기술도 선보일 예정으로 대형 체육관 행사의 특별함을 살린 흥미로운 볼거리가 펼쳐진다.

   ㅇ 호텔이나 회의장이 아닌 실내 체육관에서 개최되는 이번 행사는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18분의 감동‘이라 불리는 미국의 TED* 포럼과 비슷하게 20분이라는 강연시간 안에 연사들이 자신들의 경험과 지식을 스토리텔링 형식으로 집약해 전달하게 된다.

* TED는 미국의 비영리단체로서 Technology, Entertainment, Design의 세 주제의 머리글자를 딴 것이다. 1984년 설립된 이후 1990년부터 매년 포럼을 개최하고 있다. 초대되는 연사들은 각 분야에서 뛰어난 업적을 낸 사람들로 빌 클린턴, 앨 고어, 빌 게이츠, 래리 페이지, 말콤 글래드웰 등 세계적인 명사들이 참석한 바 있다. TED포럼의 내용은 TED사이트에서 무료로 볼 수 있어 전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으며, 미국의 TED 프로그램을 차용하지만 독자적으로 운영, 기획되는 TEDx 포럼이 각 지역에서 이뤄지고 있다. 국내에서도 이미 두터운 마니아 층이 형성되어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각 대학별 또는 지역별 TEDx 모임이 활발하게 운영되고 있다.

KIAT, 19개 R&D 분과포럼의 정책 아젠다 공유의 장

□ 이번 행사는 KIAT(한국산업기술진흥원, 원장 김용근)에서 지난 1년간 운영된 지식경제 분야의 다양한 분과활동을 총 정리하는 장이기도 하다. KIAT는 올 한해 융합, 오픈이노베이션, 녹색을 키워드로 19개 분과를 구성하고, 전국적인 전문 포럼 체제를 통해 각 분야의 전문가들로부터 다양한 논의와 정책이슈를 발굴했다.

   ㅇ 한편, KIAT는 이번 행사의 대외 소통 창구가 될 공식 홈페이지(www.techplusforum.com)을 오픈했다. 홈페이지에서는 테크플러스 포럼의 취지, 프로그램, 연사 관련 정보를 찾아볼 수 있으며 사전 행사 참가 신청도 가능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About Author

/ editor@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편집팀에서 배포하는 콘텐츠입니다. 벤처스퀘어는 1인 창조기업, 청년기업, 벤처 기업 등을 대상으로 대기업/중소기업/벤처기업/연구기관 등에서 선보이는 기술, 제품, 트렌드, 컨설팅 등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아울러 디지털 시대에 어울리는 라이프 스타일에 대한 콘텐츠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