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켓투라이드, 세계 최초 여행 기반 SNS 전세계 동시 출시

0

국내 벤처기업 티켓투라이드가 글로벌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 ‘VABA’를 전세계 동시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티켓투라이드는 2015년 3월 설립된 스타트업으로, 국내 기업이 글로벌 SNS서비스 시장에 뛰어든 사례는 티켓투라이드가 처음이다.

VABA는 세계 최초 여행 기반 소셜 네크워크로 모바일 상에서 전 세계를 여행하며 친구를 사귀고, 세계 각지의 다양한 사진과 영상을 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VABA는 현재 영어, 중국어, 스페인어 등 7개 언어로 번역되어 서비스 중이며 2016년 3월까지 총 43개 언어로 지원 범위가 확대될 계획이다.

페이스북으로 대표되는 기존 사회관계망서비스(SNS)들이 지인 기반의 한계성과 피로감을 줘 인스타그램이나 텀블러 등으로 이사를 가는 유저들이 늘고 있는 상황에서, VABA는 이러한 사회관계망서비스의 단점을 보완한 전혀 다른 SNS서비스로 주목받고 있다.

내가 원하는 정보들이 수집, 선별 및 새로운 가치가 부여되어 전파 될 뿐만 아니라, SNS서비스에 전 세계 친구찾기 게임이라는 신개념을 도입했다. 세계 지도를 보며 한 눈에 모든 사용자들의 사진과 영상을 확인 할 수 있고, 친구를 만나는 형태 역시 게임의 형식을 빌어와 재미를 준다. 나라 별로 내가 원하는 친구를 사귈 수 있고, 자유롭게 원하는 이미지를 볼 수도 있다.

티켓투라이드의 유장선 대표는 “1세대 SNS가 싸이월드와 블로그 처럼 제한된 네트워크 였다면, 2세대는 페이스북과 트위터로 대표되는 온라인 상의 확산 위주 서비스였고, 3세대는 개인 맞춤 큐레이션 된 핀터레스트와 인스타그램 이라고 할 수 있다”며, “모든 SNS 서비스들이 유명인 위주의 콘텐츠가 주를 이루고, 그 반대쪽에 있는 사용자들은 소외되는 구조와 한계성을 지니고 있는 반면, VABA는 개선된 큐레이션의 요소와 전 세계 친구를 만나는 방식에 엔터테인먼트가 결합한 4세대 SNS”라고 밝혔다.

글/ 벤처스퀘어 강태욱 taeuk119@venturesquare.net

About Author

강태욱 벤처스퀘어 매니저
/ taeuk119@venturesquare.net

경영학을 전공했고, 공공기관에서 2년간 인큐베이터로 일했다. 관심 분야는 마케팅/비즈니스 모델 설계이며, '창업보육전문매니저 한 권으로 끝내기'라는 문제집을 집필하기도 했다. 벤처스퀘어에서 인터뷰, 현장취재 등을 했었으며, 현재 스타트업 발굴, 신사업 기획, 운영 등을 담당하고 있다. 가끔 머슴 역할도 한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