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국제3D페어에 초대합니다

0

전세계 3D의 모든 것이 한 자리에! 서울국제3D페어

– 내년 1월 13일부터 16일까지 4일간 서울무역전시컨벤션센터(SETEC)에서 열려
– 전시, 이벤트, 심포지움/세미나 등 대중성과 전문성을 함께 갖춘 행사
– 관람과 체험 행사, 세미나/심포지움 모두 무료로 참여 가능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0년은 영화 아바타가 1300만 관객 동원으로 한국의 영화 흥행의 역사를 새로 쓰면서 3D붐이 일어난 해였다. 삼성과 LG등 국내 기업들이 3D TV 제품들을 올해 본격적으로 선보였다. TV뿐만 아니라 모니터, 노트북, 내비게이션 등에도 3D기술을 접목한 제품들이 다수 출시되었다.  콘텐츠분야에서도 3D의 열풍은 이어지고 있다. 아바타 후속으로 3D영화들이 줄지어 개봉을 했고, 인기 걸그룹 ‘소녀시대’는 3D뮤직비디오를 제작했다. 최근에 인터파크는 3D애니메이션 사업에 진출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거의 모든 산업분야가 3D라는 새로운 옷으로 치장을 하고 있는 중이다. 3D 열풍은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전세계를 강타하고 있다. 3D기술과 콘텐츠가 세계 디지털 산업의 블루오션으로 떠오르고 있는 것이다.

3D 관련 세계적인 기술과 트렌드를 살펴보고 체험까지 할 수 있는 3D전문 박람회가 내년 1월에 서울에서 열린다. 한국경제신문은 ‘서울국제3D페어’를 내년 1월 13일부터 16일까지 4일간의 일정으로 강남구 대치동에 있는 서울무역전시컨벤션센터(SETEC)에서 개최한다. ‘3D를 통해 세계를 보다(See the world through the 3D)’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서울특별시, 문화체육관광부, 지식경제부, 정보통신산업진흥원, 영화진흥위원회가 후원을 한다.

서울국제3D페어는 크게 전시회, 이벤트, 심포지움/세미나로 나뉘어 진행된다. 먼저 전시공간에는 3D관련기업들의 부스와 방문객들이 참여해 즐기고 체험할 수 있는 3D체험 존으로 구성되어 있다. 3D체험 존에는 3D영화관과 3D관련 체험 및 시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 밖에도 전시 공간에는 3D관련 기술협력을 위한 상담공간 및 휴게시설도 마련되어 있다.

삼성전자를 비롯해 국내외에서 30여 개의 기업이 참여해 최신 3D관련 기술과 제품들을 선보인다. 특히 삼성전자는 최신 3D영상을 보여주는 대형 3DTV 전시관을 꾸민다. 세계 3DTV의 리딩업체로 첨단 기술을 과시할 계획이다. 1월 초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전자쇼에 출품한 전시관과 흡사한 전시관을 선보인다.

또 3D모니터를 비롯 3D영상 장비업체 잘만테크, 풀 HD 3D TV로 주목을 끈 현대아이티, 3D시스템개발 업체 파티마, 3D안경 제작사 산소기획, 3D분야 솔루션개발업체 한국아카이브 등 3D관련 중소기업들도 대거 참여한다. 3D애니메이션, 업체영상 제작업체인 스튜디오 라온, 3D건축인테리어 그래픽업체 코하3D 등도 참가한다. 최근 미국과 유럽 등에서 건축물을 사전에 3D영상으로 보여주는 기법이 점점 늘고 있는 추세와 관련 아파트 분양 시 3D영상으로 홍보하는 첨단 기법도 선보인다.

3D 거장들과의 특별한 만남

– 영화 ‘캐스트 어웨이’ 제작자와 세계적인 3D관련 기업인, 석학 등 참석
– 초대형 3D블록버스터 제작중인 김지훈 감독과의 특별한 만남

서울국제3D페어에는 세계 3D산업을 움직이고 있는 국내외 거장들과의 특별한 만남들이 준비되어 있다. 국내외 영화인과 3D 전문가, 기업인 등이 글로벌 3D 산업의 현재와 미래에 대해 논의하는 심포지엄과 세미나가 개최되는 것.

13일 열리는 심포지엄은 세계 3D 산업과 미래 대중문화 변화 속에서 한국이 나아갈 방향을 주제로 진행된다. 먼저 헐리우드의 영화 제작자이자 프로듀서인 잭 랩키(Jack Rapke)가 국제3D페어 행사 첫날 열리는 국제 심포지움에 토론자로 나서 3D콘텐츠 제작 관련 자신의 철학과 경험담을 들려준다. 잭 랩키는 ‘캐스트 어웨이(2000)’, ‘폴라 익스프레스(2004)’, ‘베오울프(2007)’, ‘크리스마스 캐럴(2009)’ 등의 영화의 제작 및 프로듀싱을 맡은 바 있다. 특히 기획자로 참여한 폴라 익스프레스는 당시에는 생소했던 ‘퍼포먼스 캡쳐’라는 기술을 사용해 평론가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 내기도 했다.

심포지엄에는 제임스 밀러 스테레오 픽처스 CEO도 토론자로 참석해 3D 영화 제작 경험과 관련 사례, 미래 3D 산업의 과제 등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제임스 밀러는 2차원(2D) 영화를 3D 입체영상으로 변환하는 독자적인 컨버팅 기술로 할리우드에서 주목 받고 있는 한국기업인 스테레오픽쳐스사의 미국법인 대표를 맡는 등 우리나라와의 남다른 인연을 가지고 있다.

또 글로벌 3D 엔터테인먼트 사업을 주도하고 있는 SM 엔터테인먼트의 김영민 사장이 토론자로 참석해 국내 3D 콘텐츠 산업에 대한 전망을 제시한다. 김 사장은 올 상반기 제임스 카메론 감독을 비롯한 아바타 제작진이 참여한 가운데 삼성전자와 3D 콘텐츠 제작 협력을 발표하는 등 관련 산업의 붐을 조성하고 있다. 이를 통해 최근 소녀시대의 공연을 3D로 영상으로 제작하며 세간의 관심을 불러 일으키기도 했다.

세미나에도 세계적인 3D산업의 거장들이 참석한다. 우선 14일(금)에 ‘3D기술의 현재와 미래’ 세미나 세션에는 글로벌 3D 입체영상 전문기업인 stereopictures America사의 데이비드 에브너(David Ebner) 크리에이티브 디렉터가 참석해 영화산업에서의 3D역할에 대한 논의를 진행한다.

또 15일에는 3D 이미지 프로세싱 분야의 세계적인 기업인 미국 DDD사의 크리스 이델(Chris Yewdall) CEO가 참석한다. DDD사는 2D에서 3D로의 자동변환을 포함해 기존의 2D 비디오 장치들이 고급 3D 기능들을 제공할 수 있도록 통합하는 맞춤형 보드를 생산하는 등 3D 산업을 선도하는 기업 중 하나다. 크리스 이델 CEO는 세미나를 통해 영화, TV 등 다양한 영상 매체를 통한 최신 3D기술의 동향, 과제 그리고 향후 전망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16일 진행되는 세미나에는 미국 남가주대(University of Southern California)의 필립 렐리벨드(Philip Lelyveld)교수가 참석을 한다. 렐리벨드 교수는 USC School of Cinematic Arts Entertainment Technology Center를 운영하고 있으며, 엔터테인먼트 기술전략 컨설턴트로도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이 분야 석학이다. 세미나에서 렐리벨드 교수는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관점에서 3D가 예술, 비즈니스, 기술, 건강 등의 분야에 미칠 영향 등에 대한 토론을 이끌어나갈 계획이다.

이 밖에도 14일에는 현대자동차의 4D 광고로 호평을 받은 강영만 감독(헐리웃 활동 3D감독)이 ‘세계 3D 광고’를 주제로 관객들과의 대화 시간을 갖는다. 행사에서는 강 감독 본인이 작업한 현대자동차 4D 광고영상 상영과 함께 다양한 3D 작품들을 소개하고 제작에 얽힌 에피소드들에 대한 이야기들을 관객들과 나눌 예정이다. 강 감독은 2002년 《비누 아가씨 Soap Girl》는 빅베어 국제 영화제 청중상을, 2005년 《라스트 이브 The Last Eve》로 뉴욕 영화제 베스트 액션영화상을 수상했다.

800×600

Normal
0

0
2

false
false
false

EN-US
KO
X-NONE

MicrosoftInternetExplorer4

/* Style Definitions */
table.MsoNormalTable
{mso-style-name:”표준 표”;
mso-tstyle-rowband-size:0;
mso-tstyle-colband-size:0;
mso-style-noshow:yes;
mso-style-priority:99;
mso-style-parent:””;
mso-padding-alt:0cm 5.4pt 0cm 5.4pt;
mso-para-margin:0cm;
mso-para-margin-bottom:.0001pt;
mso-pagination:widow-orphan;
font-size:10.0pt;
font-family:”맑은 고딕”;}

구분

13()

14()

15()

16()

상설

3전시실

3전시실

3전시실

3전시실

3전시실

10:00~

11:00

 

세미나 1

세미나 4

세미나 7

3D 촬영 체험

살아 움직이는 동화책

11:00~

11:15

 

 

 

 

11:15~

12:15

 

세미나 2

세미나 5

세미나 8

12:15~

12:30

 

 

 

 

12:30~

13:30

 

세미나 3

세미나 6

세미나 9

14:00~

15:00

즉석 경품퀴즈
Show

15:00~

16:00

 

심포지엄

잭 랩키
초청 행사

김지훈
감독 초청 행사

강영만

감독 초청 행사

16:00~

17:00

참가업체 PR Time

참가업체
PR Time

17:00~

18:00

 

3D 영상 상영

서울국제3D페어 측은“영화 아바타 이후 전 세계는 지금 3D 열풍이 불면서 이 블루오션을 선점하기 위한 치열한 경쟁이 전개되고 있다”며, “이런 상황에서 이번 서울국제3D페어 개최를 계기로 국내에서 다시 한번 3D에 대한 관심을 불러 일으키고 대한민국이 세계 3D산업의 중심지로의 거듭나갈 방향을 모색하는 대중성과 전문성을 함께 지닌 대표 축제로 기획했다” 라고 말했다.

서울국제3D페어의 모든 행사와 참여는 무료로 진행되며 방문 및 참여 신청 등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www.seoul3dfair.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전화: 02-2051-2024~5

About Author

/ editor@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편집팀에서 배포하는 콘텐츠입니다. 벤처스퀘어는 1인 창조기업, 청년기업, 벤처 기업 등을 대상으로 대기업/중소기업/벤처기업/연구기관 등에서 선보이는 기술, 제품, 트렌드, 컨설팅 등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아울러 디지털 시대에 어울리는 라이프 스타일에 대한 콘텐츠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