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크, 투자형 크라우드펀딩 투자자 유형 발표

0

투자형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인크는 지난 달 15일부터 진행한 자체 크라우드펀딩 프로젝트가 23일만에 청약증거금 납입이 100% 완료되어 조기 마감 되었다고 11일 밝혔다.

총 113명으로부터 3억 원을 조달하게 된 이번 프로젝트의 주 투자자는 3040 남성으로, 전체 투자자 중 60%를 차지하였다. 투자자 유입 유형별로는 44.4%가 외부 투자자, 27.1%가 인크 임직원의 지인, 21.6%가 관계사 임직원으로 나타났다.

인당 투자규모는 30만 원에서 100만 원이 45.1%로 가장 많았고, 100만 원에서 300만 원이 37.2%, 300만 원 이상이 17.7%를 차지했다. 다만 1월 25일부터 시행되는 자본시장법상 투자형 크라우드펀딩에서는 일반투자자의 기업당 투자한도가 200만 원으로 제한되기 때문에, 발행기업은 보다 더 많은 수의 투자자를 펀딩에 참여시켜야 한다는 것이 인크의 설명이다.

인크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파악된 투자자 데이터를 기반으로 향후 투자형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을 이용하게 될 기업과 투자자에게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계획이다.

한편, 인크의 크라우드펀딩에 참여한 투자자들은 투자기간이 3년을 경과한 후 이익잉여금 한도 내에서 연복리 6%를 적용한 이자와 함께 원금을 상환 받을 수 있으며, 인크는 이달 말 서비스 정식 론칭을 준비하고 있다.

고훈 인크 대표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향후 투자형 크라우드펀딩을 투자처로 활용할 투자자들의 성향 및 행태를 확인할 수 있었다”며, “이번 경험을 기반으로 발행기업과 투자자 모두 만족할 수 있는 투자형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사가 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글/벤처스퀘어 인턴 강태욱 taeuk119@venturesquare.net

About Author

강태욱 벤처스퀘어 매니저
/ taeuk119@venturesquare.net

경영학을 전공했고, 공공기관에서 2년간 인큐베이터로 일했다. 관심 분야는 마케팅/비즈니스 모델 설계이며, '창업보육전문매니저 한 권으로 끝내기'라는 문제집을 집필하기도 했다. 벤처스퀘어에서 인터뷰, 현장취재 등을 했었으며, 현재 스타트업 발굴, 신사업 기획, 운영 등을 담당하고 있다. 가끔 머슴 역할도 한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