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공유는 역시 페이스북이 최고

0

요즘 블로그나 웹사이트에 공유(Share) 버튼을 많이 답니다. 이유는 간단합니다. 내가 작성한 컨텐츠를 트위터나 페이스북 등 소셜웹 서비스를 통해 더 많은 사람들이 보게 하려는 목적이죠.

AddThis라는 서비스가 있는데, 여기서는 페이스북, 트위터뿐만 아니라 다양한 서비스에 컨텐츠를 공유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합니다. 700만개가 넘는 도메인에 설치가 되어 있고.. 월 1억명이 넘는 이용자가 이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고 하는데, AddThis가 2010년 한 해 동안 자사 서비스를 통해 공유한 것에 대한 통계를 예쁜 인포그래픽으로 만들었습니다.

예상했던대로 페이스북을 통한 공유가 가장 많았는데, 작년에는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율이 33%였는데.. 올해는 44%를 차지했다고 합니다. 사람들이 왜 ‘페이스북’에 주목하는지, 구글이 페이스북을 경계하고 자체적인 소셜웹 서비스를 만들려고 하는지 충분히 설명이 되는군요.

페이스북은 올 4월에 소셜플러그인을 발표했고, 그 중심에는 라이크(Like)버튼이 있다는거 아시죠? 이번 통계에는 페이스북의 라이크 버튼은 제외되고, 페이스북이 원래 제공하는 ‘공유(Share)’ 기능만 포함되어 있다고 하니.. 라이크를 포함한 페이스북의 영향력은 훨씬 크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페이스북의 공유 버튼은 http://www.facebook.com/share 에서 제공했는데.. 이제는 라이크버튼 페이지로 자동 포워딩되는군요. 공유 기능을 라이크로 완전 대체하는 중인 것 같습니다.)

성장율을 보면 구글의 약진이 두드러지는군요. 구글의 지메일, 오르컷, 구글버즈, 구글북마크, 블로거 등을 통해 공유하는 횟수도 급격히 늘어나서, 성장율로는 최고라는 이야기입니다. 올해 AddThis를 통해 공유된 것 중에 7.2%가 구글 서비스를 통했다고 합니다. 내년 상반기에 구글의 소셜웹 서비스가 선보인다고 하는데.. 그 때는 페이스북과의 진검 승부가 가능할지도 모르겠군요.

트위터의 트윗버튼을 통한 공유도 많아서 작년에 비해 105%가 성장했다고 하는데, 이메일을 통한 공유가 트위터를 통한 공유보다 38%가 더 많다는 점도 이색적입니다. 이메일로 내용을 공유하는 수요를 트위터나 페이스북, 구글 등의 서비스로 가져올 수 있다는 점에서 더욱더 희망적이라고 해야 할까요?

여러분 웹사이트나 블로그에도 페이스북, 트위터 등 소셜웹 서비스의 공유 기능을 달아보시기 바랍니다. 소셜웹 서비스에서 인기를 끈다면 수 많은 방문자수를 확보할 수 있습니다.^^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About Author

/ mushman1970@gmail.com

실리콘밸리의 스타트업 생태계에 매료되어 벤처스퀘어를 공동으로 창업한 후 다른 곳에서 열심히 서비스를 만들다가 복귀. 현재 벤처스퀘어 안살림과 미디어 부문을 맡아서 활동 중. '버섯돌이의 인사이드 소셜웹' 블로그를 운영 중이며, 스타트업 액셀러레이션과 국내 스타트업 생태계 조성에 관심이 많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