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패션 중국 역직구 플랫폼 DDM24, 매출 15억 돌파

0

동대문패션 중국 역직구 플랫폼 ‘DDM24’가 서비스운영 2개월 만에 누적 매출 15억 원을 돌파했다고 27일 밝혔다.

‘DDM24’는 와이낫 컴퍼니가 올해 4월에 런칭한 동대문패션 중국 역직구 플랫폼이다. 3만여 개 동대문 의류 도매상들을 중국 내 타오바오, 위챗, 오프라인 멀티샵 셀러등 다양한 판매채널과 연결시키는 역할을 하고 있다.

김민호 와이낫 컴퍼니 대표는 “2015년 기준 중국 내 동대문 의류 소비시장은 2조 원 가량으로 추산되며 2018년 경에는 8조에서 10조 원 규모의 시장을 이룰것이라 예측되고 있지만 동대문에 입점해 있는 업체들은 중국을 진출하기는 쉽지않은 실정”이라며 “이에 DDM24는 상품 및 디자인 경쟁력을 갖춘 중·소 규모의 동대문 패션업체들의 중국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 역할을 할 것”이라고 전했다.

About Author

/ taeuk119@venturesquare.net

경영학을 전공했고, 공공기관에서 2년간 인큐베이터로 일했다. 관심 분야는 마케팅/비즈니스 모델 설계이며, '창업보육전문매니저 한 권으로 끝내기'라는 문제집을 집필하기도 했다. 벤처스퀘어에서 인터뷰, 현장취재 등을 했었으며, 현재 스타트업 발굴, 신사업 기획, 운영 등을 담당하고 있다. 가끔 머슴 역할도 한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