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민족, 삼성카드-CU와 전략적 제휴

배
우아한형제들 김봉진 대표, BGF리테일 박재구 대표이사 사장, 삼성카드 원기찬 대표이사 사장

국내 1위 배달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주)우아한형제들은 삼성카드 및 CU(편의점)를 운영하고 있는 BGF리테일과 함께 3자간 MOU를 체결하는 ‘전략적 제휴 조인식’을 가졌다고 8일 밝혔다.

배달의민족은 20~30대 고객에게 ‘꼭 필요한 혜택’을 온-오프라인에서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멀티 제휴카드를 출시하는 등 앞으로 두 회사와 함께 모바일 기반의 주력 고객층을 위한 상품과 서비스를 만들어 가기로 합의했다.

특히 3사 간의 제휴사 할인 혜택을 확대하고 고객들의 모바일 기반 이용 편의성을 높일 수 있는 방안도 함께 모색해 나갈 예정이다.

배달의민족 관계자는 “앞으로 제휴사와 함께 고객 기반을 확대해 3사 간 시너지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달의민족은 2016년 5월 현재 모바일 앱 누적 다운로드 2,300만 여 건, 월간 순방문자 수 약300만 명, 전국 등록 업소수 15만 여 개로 2015년 기준 연간 거래액 1조 원을 넘긴 명실상부한 국내 1위 배달앱이다. 시장조사업체 닐슨코리안클릭이 배달앱 서비스를 대상으로 PC-모바일 통합 월간 순 이용자 수 집계를 시작한 2012년 10월 이래 지난 4월까지 43개월 연속으로 부동의 1위를 유지하고 있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