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T 스타트업 엔씽, 중국 투자사로부터 50만 달러 투자유치

도시농업을 위한 IoT 제품 및 서비스를 개발하는 ‘엔씽’이 최근 중국 현지 투자사 엠파워 인베스트먼트(Empower Investment)로 부터 약 50만 달러(약 6억원) 규모의 신규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엔씽은 지난해 스마트 화분 ‘플랜티’를 미국의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인 킥스타터(Kickstarter)에 선보이며 약 10만 달러의 선 주문을 받았으며 지난 달 배송을 완료했다. 현재 일본은 현지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시장에 진출하였고, 미국과 유럽에서 판매를 시작 할 예정이다.

엠파워 인베스트먼트는 중국 내에서 인터넷과 모바일 소비자 제품 분야에 집중적으로 투자하는 회사다. 엠파워 인베스트먼트 관계자는 엔씽의 중국 시장 진출에 대한 가능성을 보고, 처음으로 한국 스타트업에 투자를 결정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엔씽 김혜연 대표는 “플랜티의 판매준비가 어느정도 마무리 되었고, 올해 중으로 도시에서 즐기는 스마트한 농업을 위해 다양한 제품 및 센서를 선보일 수 있기 됨과 동시에 중국 시장 진출의 발판을 마련하게 되었다”라고 밝혔다.

한편 엔씽은 경기도 시흥시에 위치한 ‘함께 green 농장’내에 1,750 평방미터 규모의 농장 운영에 참여하면서 본격적으로 IoT를 결합한 도시형 스마트팜 연구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IMG_4373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