렌딧, 1년 투자 분석 통계 리포트 발표

0

P2P금융 렌딧이 투자 서비스를 시작한 지 1년을 정리하는 통계 자료를 발표했다. 지난해 7월부터 올 6월까지 투자한 투자자를 분석한 자료다. 렌딧은 지난해 7월11일 ‘렌딧 1호 포트폴리오’를 내놓으며 P2P 투자 모집을 처음 시작했다. 대출 서비스를 5월에 시작한 후 2개월 후의 일이다.

대출과 투자 서비스의 시작 시기가 다른 이유는 렌딧이 국내 P2P금융업계 최초로 선보인 독특한 투자 모집 방식 때문이다. 렌딧은 개별 대출 고객에게 집행되는 대출 건을 자사 보유자금으로 우선 집행하고, 일정 기간 집행된 대출 채권을 100건 이상 모아 포트폴리오로 구성한 뒤 매월 1회 투자자를 모집하고 있다.

lendit1

이와 같은 P2P 포트폴리오 투자로 지난해 7월부터 올 6월까지 총 11회의 포트폴리오 투자 모집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 이제까지 모집이 완료된 총 누적투자금액은 129억3천만원, 참여한 투자자수는 2,414명이며, 이들의 평균 수익률은 세전 10.42%로 나타났다. 1인 최대투자금액은 1억2천2백만원, 1인 평균투자금액은 536만원으로 집계됐다.

렌딧이 선보인 포트폴리오 투자의 강점은 1회 투자 시 100건 가량의 채권에 자동분산투자가 가능하다는 점이다. 분산투자 효과로 연체가 발생해도 원금 손실 확률이 낮으며 안정성을 확보해 투자 수익 실현이 가능하도록 고안된 투자 방식이다. 이에 따라 1년 간 이루어진 누적투자건수는 총 469,566건으로 나타났다. 각 포트폴리오 별 투자자수에 분산투자한 채권 수를 곱해 합산한 결과다. 투자자 1인이 평균적으로 분산투자한 평균분산투자 채권 수는 195건으로 나타났다. 투자자 1인이 여러 번의 포트폴리오에 재투자 해 최대로 분산투자한 채권 수는 869건으로 집계 됐다.

지역별로는 서울 지역의 투자자가 52.8%로 가장 많았으며, 경기도가 33%로 그 뒤를 이었다. 성별로는 남성 65.9%, 여성 34.1%로 남성 투자자의 비율이 높았으며, 연령별 비율은 30대 투자자가 47%로 가장 높은 비율을 나타냈다. 40대 투자자는 22.4%, 50대 이상의 고연령층도 21%를 차지하고 있었다.

About Author

벤처스퀘어
/ editor@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편집팀에서 배포하는 콘텐츠입니다. 벤처스퀘어는 1인 창조기업, 청년기업, 벤처 기업 등을 대상으로 대기업/중소기업/벤처기업/연구기관 등에서 선보이는 기술, 제품, 트렌드, 컨설팅 등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아울러 디지털 시대에 어울리는 라이프 스타일에 대한 콘텐츠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