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라우드펀딩 플랫폼 ‘텀블벅’, 누적 후원금액 100억 돌파

후원형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텀블벅이 누적 후원금액 100억 원을 돌파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누적 후원금액 100억 원은 텀블벅 설립(2011년) 이후 5년 동안 달성한 성과다.

텀블벅은 창작자가 프로젝트를 공개하면 일반 대중이 후원하고 완성된 결과물을 받아볼 수 있는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이다.

최근까지 3,455개의 프로젝트가 런칭했고, 총 236,443명의 후원자가 참여했으며, 재후원율은 41퍼센트에 달한다. 100만 원 이상 후원한 후원자 수는 554명이며, 한 사람이 가장 많이 후원한 누적 금액은 약 2천2백만 원이다.

텀블벅의 연도별 누적 후원금액

또한, 최근 텀블벅에서는 독립적인 방식으로 제작 활동을 해온 창작자들이 ‘억’ 단위의 모금액을 달성하기 시작했다.

다섯 번째 펀딩을 진행한 TRPG 출판사 초여명은 ‘크툴루의 부름’ 프로젝트로 2억 원을 초과 달성했고, 조동진 기타제작가의 ‘휴대용 기타 끌랑’ 프로젝트 역시 1억4천만 원을 초과 달성했다.

특히 ‘작은 소녀상’ 프로젝트는 2억6천만 원을 초과 달성하며 사회적 메시지를 담은 창작물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염재승 텀블벅 대표는 “성공하는 프로젝트들이 쌓이면서 창작자들이 앞서 진행되었던 프로젝트를 레퍼런스로 삼아 질적으로 성장하게 되고, 결과적으로 큰 성공 사례들이 늘어나면서 양적 성장까지 이룰 수 있었다”라며 “이제 개인 창작자 뿐만 아니라 제작 회사 단위에서도 텀블벅이 새롭고 합리적인 제작 방식으로 여겨지고 있다”고 덧붙였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