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여행앱 끝판왕 ‘트립스’ 출시…가이드,예약,지도 한방에

0

구글이 새로운 여행 앱 ‘트립스‘(Trips)를 공개하고 온라인 여행 시장 진출에 나섰다. 20일 IT전문 매체 더버지(The Verge) 등은 구글이 여행 계획을 세우는 동시에 가이드 기능도 할 수 있는 무료 앱 트립스를 공개했다고 밝혔다. 외신은 구글의 본격적인 온라인 여행시장 진출에 따라  ‘트립어드바이저’와 ‘옐프’ 등 기존 여행 앱 간의 경쟁이 치열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google

트립스는 200개가 넘는 전 세계 도시에 대한 가이드는 물론 개인별 구글 히스토리에 기반해 레스토랑이나 행선지 등을 맞춤형으로 추천해줄 뿐만 아니라 이메일을 통해 비행기 티켓과 호텔 예약,차량 렌트 등에 관한 정보도 자동 취합한다.

트립스의 가장 큰 장점은 오프라인 상태에서도 쓸 수 있다는 점이다. 여행 전 목적지에 관한 정보를 다운로드 받아 놓으면 오프라인에서도 지도를 포함한 모든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온라인에서는 특정 목적지에 관련된 실시간 정보를 알려주며 날씨에 따라 실내와 실외 활동을 추천하기도 한다.

리처드 홀덴 구글 상무는 더버지와의 인터뷰에서 “‘트립스’는 2년여 간 구글의 여행 관련 상품을 거듭 개선한 끝에 마련한 결정체”라면서 “여행자들이 여행정보를 사전에 정리하고 돌아다닐 때 반드시 활용하는 필수 앱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