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전문 장외거래 시장 연내 오픈

19

정부가 스타트업의 기업공개(IPO), 인수합병(M&A)를 지원하기 위한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전국창조경제혁신센터협의회는 21일 한국거래소 벤처기업협회,한국벤처캐피탈협회와 업무협약을 맺고 센터 보육기업 및 유망 스타트업을 위한 자본시장을 만든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스타트업의 비상장 주식을 거래할 수 있는 장외거래 플랫폼인 한국거래소 스타트업 마켓(KSM)이 연내 개설될 예정이다.

2016092116401427884_00_710

KSM에는 크라우드 펀딩 성공기업, 혁신 센터 및 정책 금육 기관 추천기업 등이 등록될 예정이며 KSM 등록 기업은 코넥스 상장특례를 적용 받을 수 있게 된다.

또한 스타트업들의 회수시장 조성을 위해 ‘창조경제혁신센터 M&A 장터’도 만들어진다. 벤처기업협회, 한국거래소, 한국벤처캐피탈협회 3개 기관이 자체 보유한 인수합병 중개망, 전문 중개기능 및 관련사업 추진의 경험 등을 제공해 인수합병 활성화를 위해 협력할 계획이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