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옴니태스킹 브라우저 ‘웨일’ 베타 출시

16

네이버가 옴니태스킹을 지원하는 브라우저 ‘웨일’을 베타 출시한다.

웨일은 생활환경지능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지난 5년간 네이버가 자체 개발해온 웹 브라우저 기술과 인공지능 기술이 녹아들어 있는 옴니태스킹 브라우저다. 옴니태스킹은 여러 창을 띄우지 않고, 하나의 창 안에서 모든 작업을 해결할 수 있도록 하는 기능이다.

특정 단어를 드래그하면 검색 결과가 팝업으로 뜨는 ‘퀵서치’, 외국어로 구성된 페이지와 이미지 형태의 텍스트도 영역을 선택해 번역할 수 있는 기능도 포함하고 있다. 변역 기능에는 자동 통역 앱 ‘파파고’에서 사용하는 인공신경망 기술이 적용됐다.

이 밖에도 웹 페이지 실행 중 뜨는 팝업 창을 오른쪽에 모아 관리하는 기능과 파싱, 파밍 등에 대한 자체 보안 시스템도 구축되어 있다.

네이버는 “웨일을 통해 웹 서핑의 개념에서 벗어나 훨씬 더 넓은 공간으로 이용자들이 정보를 찾아 자유롭게 탐색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전했다.

웨일 김효 리더는 “쇼핑, 검색 등 인터넷을 이용하다가 브라우저 창들이 쌓여지는 ‘투매니탭스'(too many tabs) 현상을 없애고 이용자들에게 콘텐츠를 한번에 보여줄 수 있는 검색 환경을 제공하고자 웨일 스페이스를 기획하게 됐다”며 “자동 번역, 팝업 관리 등 실생활 속에서 브라우저를 사용하며 느끼는 다양한 편리함을 제공하며 완성도를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About Author

강태욱 벤처스퀘어 매니저
/ taeuk119@venturesquare.net

경영학을 전공했고, 공공기관에서 2년간 인큐베이터로 일했다. 관심 분야는 마케팅/비즈니스 모델 설계이며, '창업보육전문매니저 한 권으로 끝내기'라는 문제집을 집필하기도 했다. 벤처스퀘어에서 인터뷰, 현장취재 등을 했었으며, 현재 스타트업 발굴, 신사업 기획, 운영 등을 담당하고 있다. 가끔 머슴 역할도 한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