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 캠퍼스에? ‘주문형 긴급 일용품 배달’ 뜰까

0

제트팩(Jetpack)은 미국 스탠포드대학 출신 학생들이 설립한 곳으로 한마디로 말하면 주문형 긴급 일용품 배송 서비스다. 급한 긴급 일용품을 주문형으로 학생들에게 배송해주는 것.

현재 제트팩이 서비스 중인 상품은 15종. 가격은 각각 1∼5달러 사이다. 배송을 담당하는 학생은 캠퍼스 내 현재 100명이라고 한다. 이들은 각각 제트팩 가방을 짊어지고 있다. 배낭 안에는 에너지 음료나 감기약, 숙취약 등을 담아 소비자에게 곧바로 제공하는 구조다.

제트팩은 미리 재고를 매입하기 때문에 요청을 받은 후 납품을 하며 배달원은 판매 상품 비율에 따라 다른 수수료를 매주 지급받는다. 회사 측은 향후 다른 도시로 제트팩 서비스를 확대해 분야별 세트를 5∼10달러 가량에 판매할 계획이다.

제트팩은 주식을 나눠줘 배달원을 확보하고 이들을 사람이 많은 지역에 배치한다. 지금까지 제트팩은 13만 달러 자금을 조달한 데 이어 조만간 시드 라운드를 할 계획이다. 또 내년에는 코넬과 하버드대학 등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About Author

이석원 기자
/ lswcap@venturesquare.net

벤처스퀘어 기자.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