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공공기관 창업 지원 프로그램·정책, 어떻게 바뀔까

0

지난 3월 8일 벤처스퀘어와 경기문화창조허브가 주최하는 제24회 오픈업이 열렸다. ‘2017년 창업 지원의 A to Z’를 주제로 열린 이번 행사는 매년 바뀌는 공공기관의 창업 지원 프로그램과 정책을 한 자리에 모아 전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1부 요약 소개 기사(올해 공공기관 창업 지원 프로그램, 이렇게 바뀐다)에 이어 2부를 영상으로 소개한다.

2부는 K-ICT 본투글로벌센터, 한국콘텐츠진흥원, 엔젤투자협회의 프로그램 소개와 패널토론으로 구성됐다. 첫 번째 순서로 김태욱 K-ICT 본투글로벌센터 팀장이 스타트업 해외 진출 지원 정책을 소개했다.

K-ICT 본투글로벌센터는 해외진출지원만을 위한 별도 조직으로 운영되고 있다. ICT 중소·벤처기업의 해외진출을 돕기 위한 전주기적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올해 K-ICT 본투글로벌센터는 ▲글로벌컨설팅 ▲해외데모데이 및 로드쇼 ▲실무교육 및 세미나 ▲국내 데모데이 및 로드쇼 ▲보육 공간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글로벌 컨설팅은 법률과 특허, 마케팅지원에 더해 올해는 국내 PR과 국제인증 컨설팅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김팀장은 “일부 프로그램은 멤버사가 아니더라도 참여할 수 있다”며 해외진출을 희망하는 스타트업의 참여를 독려했다.

이어 탁정삼 한국콘텐츠진흥원 부장이 2017년 KOCCA 콘텐츠기업 지원정책을 안내했다.

탁 부장에 따르면 콘텐츠코리아랩은 문화 생태계 구축 거점으로 활용된다. 이를 위해 아이디어 융합팩토리와 맞춤형 컨설팅, 해외크라우드펀드 등록 지원 등 초기창업부터 액셀러레이팅까지 전방위적 창업 지원 정책을 마련하고 있다. 탁 부장은 “주력상품이 문화컨텐츠이고 플랫폼이 IT기반이라면 누구나 한국콘텐츠진흥원 프로그램에 지원할 수 있다”며 콘텐츠스타트업의 성장을 돕겠다고 말했다.

세 번째 순서로 김종현 엔젤투자협회 팀장이 민간투자주도형 기술창업지원 팁스(TIPS) 사업을 소개했다.

팁스는 중소기업청에서 시행하는 기술창업프로그램으로 2013년부터 시행되고 있다. 팁스프로그램은 운영사 선정, 창업팀 선정, 보육/멘토링, 졸업/후속투자로 운영되며 해외진출을 목표로 하는 초기스타트업의 기술개발과 사업화를 지원한다.

김종현 엔젤투자협회 팀장은 “질 좋은 벤처창업은 우리의 미래”라며 “팁스프로그램을 통해 우수 인력이 창업에 도전할 수 있도록 돕고 성공적인 창업 지원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2부 마지막 순서로 패널토론이 진행됐다. 김태욱 K-ICT 본투글로벌센터 팀장, 탁정삼 한국콘텐츠진흥원 부장, 김종현 엔젤투자협회 팀장이 참가, 각 프로그램에 대한 실시간 질문에 답변하는 시간을 가졌다.

About Author

이예화 기자
/ lee99@venturesquare.net

스타트업들과 함께 걷고, 뛰고, 부비며 이 세상에 필요한 다양한 가치를 만들어 나가고 싶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