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리콘밸리에 갈 당신이 알아야 할 비즈니스팁

0

한국에서 스타트업을 시작하고 키워나가기 시작하는 분들에게 실리콘밸리는 꿈의 환경일 것이다. 스타트업이 가장 활발하고 관련 환경이나 지원이 가장 풍부한 곳 중 하나인 이곳에서 회사를 피칭하고 멘토링과 성장까지 창업가라면 한 번쯤은 꿈꿔봤을 법하다. 그런 꿈같은 환경 중 하나인 플러그앤플레이 센터에서 현지 방식의 교육을 받아 성장 중인 한국 스타트업 대표를 만나 생생한 현장 경험과 한국 스타트업과는 다른 점, 비즈니스 팁을 들을 수 있었다. 다양한 주제가 오갔지만 이 중 중요한 몇 가지를 추려 정리해봤다.

◇ 멘토링과 투자자=우리나라에서 멘토링이 단순히 코칭만 받는 단계라면 미국에서 멘토링은 단순한 코칭 뿐 아니라 그에 대한 결과도 같이 모니터링하고 네트워킹이나 전체적인 성장을 위한 리소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는 걸 의미한다. 어떻게 하면 좋은 멘토나 VC를 만날 수 있을까.

정홍수  이에스엠랩(ESMLab) 대표: 다양하게 겪어보는 게 가장 좋다고 생각한다. 그 전에 우선 본인 회사의 현재 상태를 파악하고 지금 상황에 필요한 것을 파악한 뒤 그 부분을 채워줄 수 있는 멘토를 만나면 더욱 좋다. 예를 들어 네트워킹쪽으로 많은 도움을 줄 수 있는 멘토를 만나도 회사가 네트워킹 할 준비가 되지 않았다면 그 멘토의 리소스를 제대로 활용할 수 없다. 다양한 멘토를 겪되 어느 정도 회사가 성장하면 회사가 나아가는 목적과 분야에 맞는 멘토를 만나 이들의 인맥이나 지식을 통해 기회를 확장시키는 방법이 가장 좋다.

미국의 VC는 단순히 투자 개념이 아니라 도와줄 수 있는 팀에게 투자한다. 그만큼 사전 조사가 필요하다. 본인 회사의 분야에 맞는 VC를 만나도록 노력해야 한다. VC를 만나는 건 투자받기 위해서라기보단 시장을 평가받을 수 있는 지표다. 투자자 만큼 회사의 성공 여부를 완벽하게 평가할 수 있는 사람들이기 때문에 이들로부터 듣는 피드백이나 소개시켜주는 고객의 반응을 통해 투자를 받을 수도 있다. 인터넷을 통해 VC를 찾아보고 또한 경쟁 업체를 투자한 VC를 찾아보는 방법도 시간을 절약하는 방법이다. 고객을 잘 소개시켜주는 VC를 많이 만나려고 노력하고 본인 회사에 관심이 없는 VC를 굳이 만나려고 할 필요없다.

조장우 에이아이시스템스(Ai Systems) 대표: 여기에 추가로 검증된 기관으로부터 투자자를 소개받는 것도 중요하다. 만일 중간 단계가 있다면 그 단계도 신뢰할만한가 확인하는 게 좋다.

◇ 미리 알아두면 좋은 것들=조장우 대표: 오기 전에 비자에 관련해서 자세히 알아보고 오는 게 좋다. 현재 미국 체류나 비자 발급이 불투명해진 상태이기 때문에 관련 정보를 변호사를 통해 미리 알아두고 오면 나중에 체류 신분에 대한 대처를 유연하게 할 수 있을 것이다.

정홍수 대표: 스타트업은 시간이 돈이기 때문에 시간을 절약하려고 많은 노력을 해야한다. 그 중 하나는 비자 문제이고 또다른 부분은 회계사 문제인데 이는 사실 미국에 와서 찾아야 하는 부분이라 미리 대비할 방법은 없다. 다만 자신의 회사를 이해하는 회계사를 찾는 것도 시간을 쓰게 될 것이다.

조장우 대표: 그 외 사소한 것들로 문서 양식도 있다. 한국은 화면 구성을 많이 따진다면 미국에선 양식은 전혀 신경쓰지 않는다. 단지 문서 안의 내용을 중요하게 보기 때문에 여기에 집중해야 한다.

◇ 실리콘밸리 새내기들에게 주고싶은 조언=정홍수 대표: 시장에 대한 끈기가 필요하다. 먼저 한국이나 창업을 처음 시작한 국가의 시장을 잘 이해하고 경험을 쌓은 뒤 실리콘 밸리에 오는 게 좋다. 오면 분명히 한국과는 다르기 때문에 이 시장에 맞는 커스터마이징이 필요하다. 이는 하루 빨리 이룰 수 있는 게 아니다. 고객이 원하는 것을 파악하는데 시간을 투자할 준비를 하고 와라.

조장우 대표: 실리콘밸리는 전쟁터다. 이곳에 있는 시간이 미국 여행이 되어선 안 된다. 준비를 잘 하고 이곳에 있는동안 시간을 최대한 활용하도록 노력하는 게 중요하다. 또한 여권 상의 이름과 미국에서 사용할 신용카드 이름이 일치한지도 미리 확인하길.

About Author

김경범
/ henrykkim04@gmail.com

미국에서 살고있는 저널리스트입니다. 2008년부터 프리랜서로 활동해왔고 여러 온라인 미디어에 글을 기고했습니다. 새로운 기술과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등에 관심이 많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